삼성전자, 일본 도쿄서 파운드리 포럼 강행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삼성전자, 일본 도쿄서 파운드리 포럼 강행

최종수정 : 2019-08-20 16:10:05

파운드리 포럼 코리아 2019에서 연단에 선 정은승 사장. 삼성전자
▲ 파운드리 포럼 코리아 2019에서 연단에 선 정은승 사장. /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일본 수출규제에도 현지에 EUV 공정 파운드리 기술력을 과시한다.

20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다음달 4일 도쿄에서 열리는 '삼성 파운드리 포럼(SFF) 2019 재팬'을 준비 중이다.

당초 한일간 갈등이 심각해지면서 취소하지 않겠냐는 우려가 나왔지만, 예정대로 강행하게 됐다는 얘기다.

파운드리포럼은 삼성전자가 전 세계에서 파운드리 사업 로드맵과 신기술을 소개하는 행사다. 올해에는 EUV를 이용한 7나노와 5나노 양산, 이후 극미세 공정 계획까지 다루고 있다. 5G 이동통신과 데이터센터, 인공지능 등 솔루션도 선보인다.

정은승 파운드리사업부 사장과 마케팅팀장 이상현 상무 등도 참석한다. 현지 팹리스와 디자인하우스, 애널리스트 등이 삼성전자 기술력을 직접 듣게 된다.

업계에서는 삼성전자가 고객사들과 약속을 우선시함과 동시에, 정치적 분쟁에 개의치 않는 행보를 보인다는 취지로 이해하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