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추홀구, 2019년 조명형 도로명판 확충 사업 완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미추홀구, 2019년 조명형 도로명판 확충 사업 완료

최종수정 : 2019-08-16 14:57:44

미추홀구, 2019년 조명형 도로명판 확충 사업 완료 - 조명형 도로명판 99개 설치

2019년 조명형 도로명판 사진
▲ 2019년 조명형 도로명판 사진

미추홀구(구청장 김정식)가 소성로 외 12개 도로구간과 주안동, 용현동 일부 주택가를 중심으로 조명형 도로명판 99개를 설치하는 등 올해 계획된 조명형 도로명판 확충 사업을 완료했다고 16일 밝혔다.

구는 야간에도 도로명 주소가 잘 보이는 조명형 도로명판을 각 동의 어두운 골목이나 이면도로 위주로 설치했다고 설명했다.

구는 2014년부터 조명형 도로명판 확충사업을 추진해 현재까지 모두 225개 조명형 도로명판을 설치한 상태다.

구 관계자는 "조명형 도로명판이 주민들의 야간 길 찾기와 보행 안정성 확보, 도시미관 등에 성과를 내고 있다"며 "앞으로도 주민 불편 해소를 위해 지속적으로 조명형 도로명판을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