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문화재단, '게임소통교육 가족캠프' 성료…경쟁률 10대 1 달해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넷마블문화재단, '게임소통교육 가족캠프' 성료…경쟁률 10대 1 달해

최종수정 : 2019-08-13 14:03:24

참가자들이 경기도 양평군 소재 블룸비스타에서 열린 제 2회 넷마블게임소통교육 가족캠프 에 참여하고 있다. 넷마블
▲ 참가자들이 경기도 양평군 소재 블룸비스타에서 열린 '제 2회 넷마블게임소통교육 가족캠프'에 참여하고 있다. / 넷마블

넷마블문화재단은 지난 10일~11일 양일간 경기도 양평군 소재 블룸비스타에서 열린 '제 2회 넷마블게임소통교육 가족캠프(이하 가족캠프)'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13일 밝혔다.

지난해 처음 선보인 '가족 캠프'는 지난 2016년부터 초등학생 자녀와 학부모를 대상으로 진행해온 가족 소통 및 관계 증진 프로그램 '게임소통교육'(누적 31회 진행) 일환이다. 넷마블문화재단은 올해부터 '가족캠프'의 진행 횟수를 기존 년 1회에서 2회, 참가자 수도 100명에서 120명으로 늘렸다.

초등학교 자녀와 부모로 이루어진 120명의 참가자는 이번 2회 '가족캠프'에서 가족이 함께 공감하고 경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들을 1박 2일동안 체험했다.

프로그램은 ▲나만의 ID카드를 제작하는 '우리 가족 소개하기' ▲미션 달성에 필요한 전략 수립 및 문제해결 과정을 체험하는 '전략 수립하기' ▲서로 힘을 합쳐 목표를 수행하는 '함께 승리하기' ▲미션을 완수하고 해결하며 성취감을 체험하는 '미션 해결하기' ▲게임을 구성하는 음악 등의 요소를 직접 만들며 창의적 사고를 체험하는 '스토리 구상하기' 등으로 구성됐다.

넷마블문화재단 이나영 사무국장은 "지난해부터 시작한 '게임소통교육' 심화 프로그램 '가족캠프'는 경쟁률이 10대 1에 달할 정도로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며 "단순히 게임을 체험하는 것이 아닌 게임의 본질에 집중해 가족 문화를 고찰하는 시간을 통해 실제적인 변화 사례를 지속적으로 만들어내고 있는 만큼 향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건강한 게임문화의 가치 확대 및 미래 창의 인재 양성, 나눔 문화 확산 등을 위해 지난해 1월 출범한 넷마블문화재단은 '문화 만들기', '인재 키우기', '마음 나누기' 등 3가지 영역을 중심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