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2기 내각 마침표 찍다… 조국 법무장관 등 8개 부처 개각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文, 2기 내각 마침표 찍다… 조국 법무장관 등 8개 부처 개각

최종수정 : 2019-08-09 11:49:35

문재인 대통령이 9일 10개 장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왼쪽 윗줄부터 법무부 장관 후보자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최기영 서울대 전기·정보공학부 교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 김현수 전 차관,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 이정옥 대구가톨릭대 사회학과 교수,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 조성욱 서울대 경영대학 교수.아랫줄 왼쪽부터 금융위원장 후보자 은성수 한국수출입은행장,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 한상혁 법무법인 정세 대표변호사, 국가보훈처장 후보자 박삼득 전쟁기념사업회 회장, 주미대사 내정자 이수혁 더불어민주당 의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 내정자 정세현 한반도평화포럼 이사장 청와대 연합뉴스
▲ 문재인 대통령이 9일 10개 장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왼쪽 윗줄부터) 법무부 장관 후보자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최기영 서울대 전기·정보공학부 교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 김현수 전 차관, 여성가족부 장관 후보자 이정옥 대구가톨릭대 사회학과 교수, 공정거래위원장 후보자 조성욱 서울대 경영대학 교수.아랫줄 왼쪽부터 금융위원장 후보자 은성수 한국수출입은행장,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 한상혁 법무법인 정세 대표변호사, 국가보훈처장 후보자 박삼득 전쟁기념사업회 회장, 주미대사 내정자 이수혁 더불어민주당 의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수석부의장 내정자 정세현 한반도평화포럼 이사장/청와대=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9일 10개 장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문 대통령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에 최기영 서울대학교 전기정보공학부 교수,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조국 전 청와대 민정비서관,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에 김현수 전 농림부 차관, ▲여성가족부 장관에 이정옥 대구카톨릭대학교 교수, ▲방송통신위원장에 한상혁 변호사, ▲공정거래위원장에 조성욱 서울대학교 경영학과 교수, ▲금융위원장에 은성수 한국수출입은행장, ▲국가보훈처장에 박삼득 전쟁기념사업회장, ▲주미국대한민국대사에 이수혁 더불어민주당 의원, ▲대통령직속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부의장에 정세현 전 통일부 장관을 각각 지명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9일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이번 개각 및 특명전권대사 인사는 문재인 정부의 개혁 정책을 일관성 있게 안정적으로 추진하는 데 역점을 뒀다"며 "도덕성을 기본으로 하고 해당 분야 전문가를 우선 고려했다. 또 여성과 지역 등 균형성도 빠트리지 않았다"고 이렇게 알렸다.

고 대변인은 "이번 개각으로 문재인 정부 2기 내각이 사실상 완성됐다고 할 수 있다"며 "정부는 국민들이 느낄 수 있는 성과를 창출해 모든 국민이 함께 잘사는 포용국가 실현에 매진할 계획"이라고도 했다.

과기부 장관에 지명된 최 교수는 1955년생으로 서울대학교 전자공학과 학사-미국 스탠퍼드대학교 전기공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이후 금성사 중앙연구원과 뉴럴프로세싱 연구센터장 등을 역임했다. 그는 반도체 분야의 세계적인 석학으로도 정평이 났다.

법무부 장관에 지명된 조 전 민정수석은 1965년생으로 서울대학교 법학과 학사-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 법학과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그는 대검찰청 검찰정책자문위원과 법무부 감찰위원, 서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등을 역임했다. 더욱이 현 정부 초대 민정수석으로 임용돼 권력기관개혁에 대한 소신으로 권력개혁 기획조정자 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했다는 평가를 여권으로부터 이끌어냈다.

농림부 장관에 지명된 김 전 차관은 1961년생으로 연세대학교 경제학과 학사-미국 위스콘신대학교 농업경제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그는 행정고시(30회)에 합격한 후 농림부 식품산업정책관과 농림부 농촌정책국장, 농림부 기획조정실장 등을 역임한 정통 농정관료로 정평이 났다.

여가부 장관에 지명된 이 교수는 1955년생으로 서울대학교 영어학과 학사-서울대학교 사회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그는 국방부 양성평등위원회 민간위원장과 여성평화외교포럼 공동대표 등을 역임했다.

방통위원장에 지명된 한 변호사는 1961년생으로 고려대학교 법학과 학사-중앙대학교 언론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그는 사법고시(40회)를 합격한 후 방송통신융합추진위원회 전문위원과 민주언론시민연합 공동대표 등을 역임했다.

공정거래위원장에 지명된 조 교수는 1964년생으로 서울대학교 경제학과 학사-미국 하버드대학교 경제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그는 한국개발연구원(KDI) 연구위원과 금융위원회 증권선물위원 등을 역임했다.

금융위원장에 지명된 은 은행장은 1961년생으로 서울대학교 경제학과 학사-미국 하와이대학교 경제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그는 행정고시(27회)를 합격한 후 기획재정부 국제경제관리관과 세계은행 상임이사 등을 역임했다.

보훈처장에 지명된 박 회장은 육군사관학교 36기-한남대학교 국제정치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그는 국방대학교 총장과 육군제2작전사령부 부사령관 등을 역임했다. 또 전쟁기념사업회장 재직 중 조직혁신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는 평가를 여권으로부터 이끌어냈다.

주미대사에 지명된 이 의원은 1946년생으로 서울대학교 외교학과 학사-연세대학교 정치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그는 외무고시(9회)에 합격한 후 외교통상부 차관보와 외교통상부 주독일대사관 특명전권대사, 국가정보원 제1차장 등을 역임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