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2분기 영업익 323억원…전년比 11.3%↓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컴투스, 2분기 영업익 323억원…전년比 11.3%↓

최종수정 : 2019-08-09 09:53:14

컴투스 CI.
▲ 컴투스 CI.

모바일게임 기업 컴투스는 올 2·4분기 매출액 1242억원, 영업이익 323억원, 당기순이익 397억원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0.1% 올랐지만,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1.3% 감소했다.

매출 상승은 글로벌 모바일게임으로 자리잡은 '서머너즈 워'의 지속적인 글로벌 성과와 야구 게임 라인업의 성장세 등에 힘입은 결과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서머너즈 워는 지난 6월 출시 5주년 기념 대규모 업데이트와 유저 친화형 프로모션, 다양한 브랜드 캠페인 등을 통해 전 세계 여러 국가에서 상위권 순위를 재탈환했다. 전 월 대비 일평균이용자수 22.7% 증가, 역대 6월 중 최고 매출 등을 기록했다.

아울러 '컴투스프로야구2019', 'MLB 9이닝스 19' 등 컴투스의 탄탄한 야구 게임 라인업 역시 다양한 콘텐츠 업데이트와 프로모션 등으로 전분기 대비 일평균이용자수가 약 40% 성장했다. 이를 기반으로 야구 게임 라인업 매출은 올해 사상 최대치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와 같은 성과로 컴투스는 글로벌 전 지역에서 고른 성장세를 이어가며 1000억 원이 넘어서는 해외 분기 매출을 기록했다. 특히 북미 및 유럽 등 서구권 지역이 전분기 대비 16.8% 증가했으며, 18분기 연속 해외 시장 매출 비중 80% 달성 기록을 이어가고 있다.

컴투스는 하반기에도 '서머너즈 워'의 글로벌 성장을 지속해 나간다. 세계적인 e스포츠 대회로 자리매김한 'SWC(서머너즈 워 월드아레나 챔피언십)'와 다양한 프로모션을 통한 브랜드 강화 및 게임의 전략성과 재미를 높여줄 콘텐츠 업데이트 등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캐주얼 골프 게임 '버디크러시'가 인도네시아 출시를 시작으로 시장 공략에 나선다. 아울러 자사의 유력 IP(지적재산권)를 활용한 게임 '서머너즈 워: 백년전쟁', '서머너즈 워 MMORPG', '히어로즈워2' 등의 개발에 박차를 가하며, 글로벌 시장에서 강력한 IP 라인업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