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반택시, 일주일 만에 3000명 회원 돌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반반택시, 일주일 만에 3000명 회원 돌파

최종수정 : 2019-08-08 15:13:28

 반반택시
▲ /반반택시

코나투스는 규제 샌드박스를 통과하고 지난 1일 출시한 자발적 택시 동승 플랫폼 '반반택시'의 안드로이드 앱 승객 회원 수가 일주일 만에 3000명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택시기사는 앱 출시 전부터 3000명 이상이 사전 가입했다. 코나투스는 이날 애플 아이폰 운영체제(iOS) 버전 앱도 정식 출시했다.

'반반택시'는 같은 방향 승객들의 자발적 동승을 중개하는 택시 기반 모빌리티 플랫폼이다. 승객이 '동승콜' 옵션을 선택해 호출하면 같은 방향의 승객과 운임을 나눠 낼 수 있다. 동승 과정에 택시기사가 전혀 개입할 수 없어 기존의 기사 주도 합승과 구별된다.

동승콜은 심야 승차난이 심각한 밤 10시부터 다음 날 새벽 4시까지 서울 12개 구에서 이용할 수 있다. 동승콜 서비스 지역은 강남구·서초구·종로구·중구·마포구·용산구·영등포구·구로구·성동구·광진구·동작구·관악구다.

동승콜 외에 기존 택시 호출 서비스와 동일한 일반콜도 제공된다. 일반콜은 서울 어디서나 가능하다.

동승자의 안전도 고려했다. 코나투스는 ▲동성간 동승 지원 ▲이용자 실명 가입 ▲100% 신용·체크카드 결제 ▲탑승 사실 지인 알림 ▲자리지정기능 탑재 ▲24시간 불만 접수·처리 체계 ▲강력범죄 위로금 보험 가입 등 다양한 장치를 도입했다.

김기동 코나투스 대표는 "금번 iOS 앱 출시로 더 많은 고객에게 '반반택시'를 알리는 동시에 본격적인 홍보 활동을 통해 빠르게 가입자를 확보해 나가겠다"며 "승객과 택시 기사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서비스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