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러리아명품관, 명품관 개편…럭셔리 콘텐츠 스케일업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갤러리아명품관, 명품관 개편…럭셔리 콘텐츠 스케일업

최종수정 : 2019-08-08 11:17:20

갤러리아명품관 웨스트 외관 갤러리아백화점
▲ 갤러리아명품관 웨스트 외관/갤러리아백화점

갤러리아명품관, 명품관 개편…럭셔리 콘텐츠 스케일업

압구정동 명품관 이스트의 상당수 명품 브랜드를 웨스트로 이전

갤러리아백화점은 이번 F/W(가을/겨울) 시즌을 앞두고 압구정동 명품관 이스트의 상당수 명품 브랜드를 웨스트로 이전하면서 리뉴얼 수준의 매장개편에 돌입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 매장개편을 통해 최정상급 명품브랜드들의 상시 팝업존을 15일 명품관 이스트 1층에 첫 선을 보인다.

최근 팝업매장은 명품 브랜드들의 테스트 플랫폼으로 활용되고 있다. 브랜드들이 본격적으로 입점하기에 앞서 2주 정도 팝업매장을 운영해 신규라인이나 한정판 혹은 단독 상품들을 선보이면서 소비자의 반응을 살피는 것. 이에 갤러리아도 최정상급 명품브랜드만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팝업스토어를 기획하게 됐다.

위치는 명품관 이스트의 정문 입구에 들어서자마자 차지하는 에스컬레이서 상행선 앞의 A급 자리로 매장면적은 86㎡다.

명품 팝업존의 첫 번째 주자는 프랑스 명품 '디올(Dior)'이다. 오는 15일부터 29일까지 'Autumn-Winter 2019-2020 Collection'팝업스토어를 아시아에서 단독으로 선보인다. 해당 팝업스토어에서 디올의 신상 가방과 슈즈라인 일부상품을 아시아 및 국내에서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이스트에 있던 명품남성 브랜드(루이비통·구찌·벨루티 등)가 웨스트로 이동해 12월부터 순차적으로 오픈하고, 이스트 명품여성 슈즈 브랜드(크리스챤루부탱·지미추 등)도 웨스트로 이동해 럭셔리 슈즈존에 10월부터 순차적으로 오픈한다. 이에 브랜드마다 가장 최신 인테리어 매뉴얼을 도입, 상당수의 매장들이 길게는 4개월 간의 공사에 돌입한다. 웨스트 5층에는 프리미엄 테이블웨어 및 가구 존이 구성되고, 티(Tea) 전문 브랜드가 12월에 신규 오픈할 예정이다.

갤러리아 관계자는 "기존 신규 디자이너 등의 컨템포러리의 성격이 짙었던 웨스트 콘셉트가 이번 매장 개편을 통해 이스트의 명품 DNA를 이식했다"며 "동시에 이스트는 명품 팝업존에서 명품 클래식에 유니크를 더했다"라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