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나온 책] 성우 안소연 에세이 '그를 만나고 말 테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새로나온 책] 성우 안소연 에세이 '그를 만나고 말 테다!'

최종수정 : 2019-08-05 11:12:13

 새로나온 책 성우 안소연 에세이 그를 만나고 말 테다!

"'너무 아픈 그리움'은 내 결핍이 만들어낸 그림자일 뿐! 아프고 힘든 연애, 우리 이렇게 해보자!"

성우이자 수필가인 안소연 작가는 연애라는 관계 맺기는 우리가 늘 희구하지만 누구에게나 낯설고 서툰 것이라고 말한다. 작가는 독자들에게 마치 '언니'가 얘기하듯 친근하고 설득력 있게 연애 노하우를 들려준다.

어린 시절부터 관계 맺기에 서툴러 인간의 심리에 대해 공부했다는 작가. 작가는 진정한 연애를 위해서는 우리가 사랑의 수동적 소비자가 아니라 능동적 생산자가 돼야 한다고 조언한다.

책 속에 담긴 40여 편의 글에는 작가의 당당한 솔직함과 연애 실패를 줄여주는 현명함이 담겨 있다.

"경험한 바, 혼자서도 잘 사는 사람이 결혼해도 잘 산다. 살림이라는 건 결국 사람을 살리는 일. 밥도 할 줄 알아야 하고, 빨래, 설거지, 청소, 정리정돈, 분리배출, 쇼핑, 금전관리, 건강관리.. 다 잘해야만 한다. 살림 잘하는 사람을 그래서 제일 우러러본다. 살림 장인은 사람의 몸과 마음을 모두 살린다. 갑자기 혼자 살기 얘기를 하는 건, 요즘 나와 같이 라디오를 진행하는 20대 초반의 동료 K씨 때문이다. 수 천대 1의 경쟁을 뚫고 최근 한 블록버스터 영화에 당당히 주인공으로 발탁되었으므로 조만간 스타의 반열에 오를 것 같은 그녀가 어느 날 이런 얘길 했다. 부모님이 너무 엄하셔서 집에 일찍 들어가야 하는데 그게 참 싫다고, 그래서 빨리 결혼하고 싶다고. 오! 노! 네버!!!!"

"누구나 한 번쯤, 잘 지내오던 사람이 나를 갑자기 피하는 황망한 가슴 아픔을 겪는다. 지금 혹시 그런 아픔 속에 있는 분이 계시다면 꼭 기억하시라. 그건 내 잘못이 아니다. 물론 내게 잘못이, 단점이 없다는 뜻은 아니다. 그러나 사람은 누구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누군가를 사랑하고 친구, 연인이 된다. 그런데 잘 참아오던 내 어떤 점을 그 사람이 갑자기 진저리치게 됐다면 그건 그 사람 내면에 생긴 문제 때문이다. 그 사람 내면의 무언가가 상처받고 지쳐서 나를, 내 안의 무엇을 참을 수 없게 된 것이다."

작가는 낡고 뻔한 사랑 이야기가 아닌 자신과 지인들의 실제적이고 생생한 연애 시련과 다양한 사례들, 그것들을 통해 깨우친 지혜와 연애 해법들을 마치 언니가 이야기하듯 친근하고 설득력 있게 들려준다.

한편 작가는 이화여자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하고 연세대 언론홍보대학원 석사를 취득했다. 1992년 KBS 제23기 전속 성우로 방송에 첫발을 내디딘 후 라디오 드라마, 외화, 만화 더빙, CF, 내레이션은 물론 라디오 MC, 홈쇼핑 쇼 호스트, 방송 작가 등 다양한 현장에서 활약해 왔다. 현재 저자는 방송을 진행하는 한편 KBS 아카데미, 각 기업체 등에서 화술 강의를 하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