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ABC초코쿠키', 출시 3달만에 1000만개 판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롯데제과 'ABC초코쿠키', 출시 3달만에 1000만개 판매

최종수정 : 2019-08-05 09:55:13

ABC초코쿠키 롯데제과
▲ ABC초코쿠키/롯데제과

롯데제과 'ABC초코쿠키', 출시 3달만에 1000만개 판매

롯데제과는 'ABC 초코쿠키'가 출시 3개월 만에 누적 판매 개수 1000만개를 돌파했다고 5일 밝혔다.

'ABC 초코쿠키'는 올해 4월말 출시, 첫 달 매출액이 10억원을 기록하고 다음달 15억원, 지난달에는 25억원을 기록했다. 초콜릿 과자로는 비수기라 할 수 있는 여름 시즌에 이처럼 판매가 지속 상승하는 것은 이례적이다. 이는 올해 나온 롯데제과 신제품 가운데 가장 좋은 실적이기도 하다.

'ABC 초코쿠키'는 사전 소비자 조사에서 5년내 출시한 신제품 중 가장 높은 평가를 얻었으며 특정 유통채널의 테스트 판매에서는 하루 만에 약 1억원의 매출을 올리는 등 관계자들로 하여금 일찌감치 히트 예감을 갖게 한 제품이다.

'ABC 초코쿠키'는 국내 대표 미니 초콜릿 'ABC초콜릿'을 쿠키와 결합시킨 초코 과자로 'ABC초콜릿'과 바둑알 만한 크기의 카카오 쿠키가 붙어 있다. 템퍼링 공정을 거친 부드러운 'ABC초콜릿'의 맛이 그대로 느껴지면서도 입안에서 쿠키의 맛과 섞여, 맛의 조화를 이루며 새로운 맛을 낸다. 초콜릿이 달아서 좋아하지 않는 사람도 쉽게 즐길 수 있을 정도의 '적당한 단맛'이 'ABC초코쿠키'의 가장 큰 특징이다.

롯데제과는 'ABC초코쿠키'의 올해 연 목표 매출액을 100억원으로 설정,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치며 하반기 판매 확대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