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대한당구연맹, 9월 5일 'LG U+컵 3쿠션 마스터스' 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LG유플러스-대한당구연맹, 9월 5일 'LG U+컵 3쿠션 마스터스' 개최

최종수정 : 2019-08-05 09:13:18

LG유플러스 영문CI.
▲ LG유플러스 영문CI.

LG유플러스는 대한당구연맹과 내달 5일부터 8일까지 경기도 하남시에 위치한 스타필드에서 '2019 LG U+컵 3쿠션 마스터스(이하 LG U+컵)' 대회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LG U+컵'은 2015년부터 LG유플러스가 후원하고 대한당구연맹이 주최하는 공인 국제대회다. 세계캐롬당구연맹(UMB)의 정식 승인으로 매년 세계 최정상 선수들이 한데 모이는 자리다.

이번 대회의 강력한 우승 후보는 '인간 줄자'로 불리는 딕 야스퍼스(네덜란드/세계랭킹 1위)다. 올해 5월에 열린 '서바이벌 3쿠션 마스터스(대한민국)'와 7월에 열린 '포르투 월드컵(포르투갈)'에서 연이어 우승했다.

한국 대표급 선수들도 참가한다. 최근 독보적인 기량으로 국내 종합대회에서 2연속 우승을 차지한 '슈퍼맨' 조재호(서울시청/세계랭킹 7위), '2019 베카멕스컵'에서 우승한 '당구신동' 조명우(실크로드시앤티/세계16위), '2018 LG U+컵' 공동 3위에 오른 '당구천재' 김행직(전남 및 LG유플러스/세계12위) 등이 우승을 노린다.

이번 대회의 총 상금은 2억4000만원, 우승상금만 8000만원이다. 우승자는 리그전과 토너먼트를 병행해 가린다. 대회에 참가하는 16명의 선수들은 4명씩 4개조로 예선 조별리그전(40점 단판)을 펼친 후 각 조 1, 2위 8명이 본선 8강 토너먼트(40점 단판)를 진행하게 된다.

대회는 9월 5일 오후 1시 개막식으로 시작해 8일 오후 7시30분 결승전으로 마무리된다. 5일부터 7일까지 3일간 예선 조별리그를 진행하고, 대회 마지막 날인 8일에는 8강전과 4강전이 치러진다. 대회 전 경기는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LG U+컵'의 모든 경기는 대회 주관 방송사인 MBC SPORTS+ 채널을 비롯해 KOZOOM KOREA, 유튜브, 네이버TV, U+모바일tv에서도 시청할 수 있다. 특히 8강부터는 전 경기가 LG유플러스의 가상현실(VR) 콘텐츠 플랫폼인 U+VR 앱을 통해 생중계된다. 대회 종료 후 주문형비디오(VOD)를 통해 하이라이트 영상도 제공될 예정이다.

LG유플러스 PS부문장 황현식 부사장은 "이번 대회는 U+5G만이 제공할 수 있는 3D VR 콘텐츠로 당구를 시청할 수 있는 색다른 경험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며 "지속적인 대회 후원을 통해 전 세계인들의 생활스포츠인 당구 종목 발전에 꾸준히 기여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