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나온 책] 구글은 어떻게 여성을 차별하는가 外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새로나온 책] 구글은 어떻게 여성을 차별하는가 外

최종수정 : 2019-08-04 15:29:24

◆구글은 어떻게 여성을 차별하는가

사피야 우모자 노블 지음/노윤기 옮김/한스미디어

 새로나온 책 구글은 어떻게 여성을 차별하는가 外

책은 '죽이는(hot)', '달콤한(sugary)'이 어떻게 구글 검색의 첫머리에 흑인 소녀·여성에 대한 검색 결과로 나타나는지 설명한다. 사피야 노블 교수는 구글의 검색 결과에 여성과 소녀에 대한 성차별적이고 포르노그래피화된 정보가 가장 '인기 있는' 자료로 나타나는 것을 보며 구글의 검색 알고리즘에 심각한 문제가 있다는 사실을 인지하게 된다. 저자는 여성뿐만 아니라 유색인, 유대인을 대상으로 한 적나라한 인종차별적 가치관이 구글 알고리즘에 삽입돼 있으며 인터넷 플랫폼을 통해 유통되고 있음을 고발한다. 보이지 않는 차별과 혐오, 불평등을 생산해 퍼뜨리는 구글의 민낯. 344쪽. 1만6000원.

◆언어사춘기

김경집 지음/들녘

 새로나온 책 구글은 어떻게 여성을 차별하는가 外

언어사춘기는 몸의 사춘기보다 먼저 온다. 저자에 따르면 아이의 언어에서 어른의 언어로 넘어가는 중간 시기가 언어사춘기다. 어른의 언어란 개념어나 관념어 같은 어려운 낱말들을 다양하게 활용하고 사고의 호흡이 길어짐에 따라 긴 문장을 적재적소에 사용할 줄 알며 형용사와 부사의 사용 빈도가 높은 언어다. 생각, 감정, 상상 등 인간 안에서 일어나는 거의 모든 것은 언어로 표현할 수 있다. 이 시기를 놓치면 익숙하고 쉬운 짧은 말과 어휘만 사용하게 되며 좁은 세계에 길들여진다고 저자는 경고한다. 섬세한 사유, 풍부한 감정 표현력, 논리적 사고와 판단력을 기르는 법을 안내한다. 248쪽. 1만4500원.

◆그를 만나고 말 테다!

안소연 지음/문학의문학

 새로나온 책 구글은 어떻게 여성을 차별하는가 外

사랑보다도 힘들다는 연애, 어떻게 할 것인가. '너무 아픈 사랑은 사랑이 아니다'는 노랫말처럼 연애의 '너무 아픈 그리움은 내 결핍이 만들어낸 그림자일 뿐'일 수 있다고 저자는 말한다. 책은 생생한 연애 시련과 다양한 사례를 통해 '좋은 연애'란 무엇인지 생각하게 한다. 보고 듣고 꿈꾸는 수동적인 연애가 지겨워졌다면. 240쪽. 1만3200원.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