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2020년 5G 가입자 700만 이상 예상"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SK텔레콤 "2020년 5G 가입자 700만 이상 예상"

최종수정 : 2019-08-02 15:49:56

SK텔레콤 CI.
▲ SK텔레콤 CI.

SK텔레콤이 2일 2·4분기 실적 발표 후 이어진 컨퍼런스콜에서 "2020년 5G 가입자는 올해 말 200만명, 오는 2020년에는 700만명 이상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이달 중에는 5G 가입자 100만명을 달성할 것으로 전망했다. 아울러 올해 4·4분기 전년 대비 가입자당평균매출(ARPU) 턴어라운드를 이룰 것으로 예상했다.

윤풍영 SK텔레콤 코퍼레이트 센터장은 "데이터 사용량 증대, 5G 스마트폰 출시 등의 영향으로 이번 분기에 전분기 대비 ARPU 턴어라운드를 하게 됐다"며 "현재 추세가 지속되면 5G 고(高) ARPU 가입자 유입 추세로 빠르면 4·4분기 전년 대비 턴어라운드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 센터장은 설비투자(CAPEX) 비용에 대해서는 "1·4분기 때와 같이 전년 대비 30~40%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전체 설비투자는 예상 범위 내에서 집행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인터넷TV(IPTV)와 온라인동영상(OTT) 시장의 경쟁 심화에 대한 질문에는 "케이블TV와 IPTV 합병 및 통합 OTT 서비스를 통해 KTV 전체 플랫폼을 보유하게 됐다"며 "통합 OTT 출범 및 티브로드 합병이 완료 되면 내년 초 1000만명 이상 유료 가입자를 확보하는 규모를 갖출 것"이라고 전망했다.

SK텔레콤 측은 5G 품질 이슈에 관해서는 "지속적인 노력으로 현재 속도는 LTE 대비 5G가 월등히 높고 안정성 지표 측명에서도 5G가 LTE와 유사한 수준에 도달하고 있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