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마리 무료 공연.. 호날두 노쇼와 비교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앤마리 무료 공연.. 호날두 노쇼와 비교

최종수정 : 2019-07-29 16:26:44

사진 워너뮤직코리아 제공
▲ 사진= 워너뮤직코리아 제공

영국 싱어송라이터 앤 마리(Anne-Marie)가 페스티벌 무대가 취소되자 무료로 자체 공연을 열어 한국 팬들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고 있다.

앤 마리는 28일 인천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열린 홀리데이랜드 페스티벌 무대에 오를 예정이었으나, 갑작스레 공연이 취소됐다. 주최 측은 우천에 따른 뮤지션의 요청으로 공연이 취소됐다고 관객들에게 공지했다.

하지만 앤 마리는 자신의 SNS를 통해 "내가 공연을 취소한 게 아니"라며 "한국 팬들에게 정말 미안하다. 사랑한다"고 말했다.

이어 오후 9시 공연 예정이었던 앤 마리는 11시 30분부터 호텔 내에서 자체 공연을 연다며 "티켓은 필요 없다. 모두 환영한다"고 알렸다.

비록 정식 공연은 취소됐지만 자신을 기다려준 팬들을 위해 개인적으로 무대를 마련하는 등 현장에 오지 못한 팬들을 위해서도 SNS 생중계를 하며 감동을 안겼다.

앞서 이탈리아 프로축구리그 유벤투스 내한 경기에서 간판 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결장하며 '노쇼 논란'을 빚은 것과 비교하며 팬들은 앤 마리에게 더욱 큰 박수를 보내고 있다.

한편 앤 마리는 '2002'로 국내 음악차트인 가온차트 집계 이래 팝 최초로 1위에 오르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