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반기, 지방 중소도시 1만6000여가구 공급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하반기, 지방 중소도시 1만6000여가구 공급

최종수정 : 2019-07-25 11:19:13

올 하반기에 광양과 청주, 당진, 속초 등 주요 지방 중소도시에서 연말까지 1만6000여가구가 쏟아진다.

25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하반기 지방 중소도시에 분양되는 민간 아파트는 18곳, 1만6403가구다. 지역별로는 ▲전남 1672가구 ▲전북1824가구 ▲충남 3854가구 ▲충북 1371가구 ▲경남 5274가구 ▲경북 659가구▲강원 1749가구 등이다.

지방 중소도시는 주로 지자체의 지역경제 활성화 대책으로 기업투자 유치 및 도청이전, 도시개발사업 등이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특히 전남 광양에서는 축구장 20개 크기(16만 5203㎡ 면적)인 포스코케미칼 양극재 공장 준공, 혁신도시, 기업도시가 동시에 진행되는 강원 원주 등에서 아파트 공급이 이어진다. 최초의 도시개발사업이 진행되고 있는 전남 광양에서는 대단지 물량이 공급된다.

대우건설은 오는 8월 전남 광양시 성황동도시개발지구 L3블록에서 '광양 푸르지오 더 퍼스트' 59~84㎡, 1140가구를 분양한다. 단지와 인접해 유치원이 조성(예정)되며, 단지내에는 국공립 어린이집(예정)이 들어선다. 단지 인근에 성황초, 골약중, 광양영재교육원 등이 위치해 있다.

전북 전주에서는 브랜드 아파트가 총출동한다.

하반기, 지방 중소도시 1만6000여가구 공급

포스코건설은 오는 9월 전북 전주시 덕진구 에코시티 16블록에서 '에코시티 더샵4차' 84∼124㎡ 총 576가구를 분양한다. 중앙호수공원이 단지 인근에 위치해 있다.

현대건설은 오는 10월 전북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1가 일대에서 '전주 효자구역 재개발 힐스테이트(가칭)'39~101㎡ 1248가구 중 423가구를 일반 분양한다.

삼성디스플레이 공장이 위치한 충남 아산에서도 도심에 새 아파트가 공급된다. 금호건설은 오는 8월 충남 아산시 모종동 모종1구역을 재개발하는 '모종 금호어울림 아이퍼스트' 463가구 중 310가구를 일반분양한다.

테크노폴리스 조성사업이 진행되고 있는 충북 청주에서는 대단지가 분양을 앞두고 있다. 원건설은 오는 9월 충북 청주시 상당구 탑동2구역을 재개발하는 '탑동 힐데스하임'39∼129㎡, 1371가구 중 1047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충북도청, 청주시청제2청사 등이 가깝다.

이밖에 동서고속화철도가 예정돼 있는 속초에서는 포스코건설이 '속초 동명동 더샵(474가구)을, 원주에서는 보광종합건설이 '원주 행구동 골드클래스(402가구)'를 각각 분양한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