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로신문 7월 25일자 한줄뉴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메트로신문 7월 25일자 한줄뉴스

최종수정 : 2019-07-25 07:00:00

메트로신문 7월 25일자 한줄뉴스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1박 2일로 한국을 방문한 존 볼튼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과 만났지만, '한일 외교 갈등'에 대해 이렇다 할 협의점을 찾지 못했다.

▲문재인 정부가 세계 최초 규제에서 자유로운 지역으로 '강원·경북·대구·부산·세종·전남·충북' 등 전국 7곳을 선정했다.

▲26차 한·미·일 의원회의에 참석하는 여야 방미단은 24일 문희상 국회의장의 친서와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규제 조치 관련 '규탄 결의안'을 들고 출국했다.

▲여야가 정치개혁특별위원회와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위원장을 각각 선출·내정하면서 선거제도·사법제도 개편안 논의는 약 3개월 만에 재개 수순을 밟는다. 다만 '신속처리안건(패스트 트랙)' 지정 안건을 두고 여야가 벌써부터 진통의 조짐을 보이고 있어 일각에서는 두 특위의 활동시한인 8월 말까지 법안을 처리하는 것은 힘들 것이란 전망이 나온다.

▲LG전자 인공지능 TV가 애플의 서비스를 더해 한층 편리해진다.

▲현대자동차그룹의 핵심 계열사인 현대모비스가 팰리세이드 효과를 톡톡히 봤다.

▲PC 온라인 게임 '테라'가 또 다시 모바일로 재탄생한다.

▲아우디코리아가 Q7 가솔린 모델 사전 계약을 시작한데 이어 A3, A5모델의 판매를 예고했지만 그동안 '실적 제로'를 기록하며 개점휴업상태였던 공백을 메울 수 있을지 의문이다.

▲ SH수협은행의 이동빈 호가 상반기 순이익 1600억원을 넘기며 순항하고 있다. 다만 오는 11월부터 예대율 규제대상에 포함되는데다, 9000억원 가량의 공적 자금 상환의무가 남아 있어 수익성 타격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 신한금융투자가 6600억원의 유상증자를 결정하면서 국내 6번째 초대형IB(투자은행)의 발판을 마련했다. 신한금융투자는 이르면 오는 11월 금융위원회의 단기금융업 인가를 얻고 초대형IB 대열에 합류하게 된다.

▲ 3분기에 수도권에서 1000가구 이상 대단지 2만2000여가구가 공급될 예정이어서 수요자들의 관심이 쏠린다.

▲고용노동부가 올해 상반기 우리나라의 고용상황이 완만한 개선세를 보였다고 평가했다. 실제로 서비스업과 청년과 여성을 중심으로 개선 흐름을 나타냈다.

▲문무일 검찰총장이 24일 퇴임식을 갖고 문재인 정부 초대 검찰총장으로서 2년 임기를 마무리했다.

▲서울시가 건축자산 진흥 시행계획을 본격 추진한다. 규제 일변도가 아닌 활용과 지원 중심의 건축자산 진흥 정책으로 시민 체감도를 높인다는 목표다.

▲지난해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에서 자연계열 수험생 2만여명이 수학가형에서 수학나형으로 응시 영역을 변경했고, 상당 수 수험생들이 수능 등급을 올린 것으로 추정됐다.

▲이마트가 전문점 사업의 성장성과 수익성을 동시에 확보하기 위해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한 전문점을 빠르게 확대한다고 밝혔다.

▲삼성바이오에피스의 상반기 유럽 제품 매출이 4000억원을 돌파했다. 베네팔리는 오리지널 의약품인 엔브렐을 역전하고 유럽시장 시정점유을 1위에 올랐다.

▲일본의 경제 보복 조치로 일본 담배에 대한 불매운동이 확산되면서 일본 담배 판매율이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아웃도어 업계가 여름을 맞아 바캉스족을 겨냥한 마케팅에 주력하고 있다. 여름 의류의 기능성은 한층 높이고, 품목은 다양하게 확대·강화하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