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UBS자산운용, 꾸준히 수익내는 '인컴펀드' 수탁고 1조 돌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하나UBS자산운용, 꾸준히 수익내는 '인컴펀드' 수탁고 1조 돌파

최종수정 : 2019-07-22 13:35:02

- 꾸준하고 안정적 수익을 기반으로 투자자들에게 받은 사랑의 결실

- 7개월만에 1조 가량 자금유입으로 국내 대표 인컴 펀드로 자리매김

하나UBS자산운용, 꾸준히 수익내는 인컴펀드 수탁고 1조 돌파

하나UBS자산운용은 '하나UBS PIMCO 글로벌인컴펀드'의 수탁고가 지난 7월 20일 기준으로 1조원을 돌파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해 1월 출시한 '하나UBS PIMCO 글로벌인컴펀드'는 올 4월 말 3000억원, 6월 말 7000억원을 기록한데 이어 7개월 만에 1조원을 넘어섰다.

회사 측은 해당 펀드가 낮은 변동성을 기반으로 꾸준한 수익을 내는 것을 인기 요인으로 꼽았다. 지난 17일 기준 해당 펀드는 연초 이후 5.47%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다. 또 국내 설정 해외펀드 중 수탁고 1위다.

'하나UBS PIMCO글로벌인컴펀드'는 시장상황에 따라 다양한 글로벌 채권에 분산투자하며, 꾸준하고 안정적인 이자수익을 추구하는 펀드다. 고배당, 우선주 등을 편입하던 기존의 인컴펀드와 달리 다양한 글로벌 채권만으로 운용한다. 선진국 채권, 투자등급 채권, 하이일드 채권, 모기기 채권, 이머징 채권 등 5300여개 채권에 분산투자하여 국내 채권형 상품보다 우수한 성과를 추구한다.

김종옥 하나UBS자산운용 리테일영업본부장은 "높은 변동성과 불확실성으로 어려운 시장환경 속에서 투자자들이 위험은 낮추면서 안정적인 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투자처에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하나UBS PIMCO글로벌인컴펀드'는 안정성과 수익성이 높은 자산을 적절히 배분하여, 시장상황과 관계없이 꾸준히 인컴수익을 쌓고 있어 투자자들의 신뢰를 얻고 있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