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친' 장윤정·영지 "술 마시다 친해진 사이"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절친' 장윤정·영지 "술 마시다 친해진 사이"

최종수정 : 2019-07-20 20:46:51

사진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
▲ 사진= 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캡처

가수 장윤정이 영지와의 남다른 인연을 과시했다.

20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서는 여름특집 3탄 'Oh My Star 오 나의 친구!' 편이 전파를 탔다.

이날 장윤정은 영지와의 합동 무대를 앞두고 "의욕상실이다. 혼자 하는 무대면 부담이 없지만 같이 하려니까 부담이 상당하다"고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영지에 대해 "술을 마시면서 친해졌다. 음악으로 잘 통하는 사이다"고 운을 떼며 "(영지가) 슬럼프를 크게 겪었다. 얼마나 힘들면 그렇게 될까 싶더라. 특집 소식을 듣자마자 바로 영지에게 연락을 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임희숙의 '내 하나의 사람은 가고'를 선곡해 감성 짙은 무대를 선사했다. 이들은 422표를 받으며 최종 우승까지 거머쥐는 기쁨을 안았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