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제30회 왕골공예품 경진대회 실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강화군, 제30회 왕골공예품 경진대회 실시

최종수정 : 2019-07-17 16:55:15

강화군, 제30회 왕골공예품 경진대회 실시

왕골공예품 경진대회 최우수작 김선희 사진제공 강화군청
▲ 왕골공예품 경진대회 최우수작(김선희) (사진제공=강화군청)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제30회 왕골공예품 경진대회' 출품작에 대한 심사를 실시해 최우수작 포함 8점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대회에 접수된 작품은 모두 35점(화문석 13점, 화방석 3점, 소품 19점)으로 최우수상에는 색상과 디자인이 화려하고 세련됐다는 평가를 받은 김선희(화문석·길상면) 씨의 '희소식'이 영예를 안았다.

군은 오는 24일 송해면 화문석문화관에서 시상식을 가질 예정이며, 입상작은 다음달 15일까지 화문석문화관 1층 전시관에 전시된다.

한편, 지난 4일 개최된 제39회 인천시 공예품대전에서 강화군 작품이 대회 최고상인 대상을 비롯해 15개의 상을 받는 성과를 거두었으며, 그중 13개의 작품이 왕골공예 작품이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