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동국대와 웹소설 1인 창작자 키운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KT, 동국대와 웹소설 1인 창작자 키운다

최종수정 : 2019-07-17 14:19:20

16일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빌딩 East에서 진행된 협약식에서 KT 뉴미디어사업단장 김훈배 왼쪽 상무와 동국대 김환기 문과대학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KT
▲ 16일 서울 종로구 KT 광화문빌딩 East에서 진행된 협약식에서 KT 뉴미디어사업단장 김훈배(왼쪽) 상무와 동국대 김환기 문과대학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KT

KT는 16일 동국대학교 문과대학과 1인 창작자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최근 웹소설은 지식재산권(IP) 가치를 인정받으며 웹툰, 드라마, 영화, 게임 등 인접 산업으로 확대재생산되면서 시장이 확대되고 있다. KT와 동국대는 이러한 흐름의 중심에 있는 웹소설 1인 창작자의 중요성에 대해 공감하며 작가 양성을 위해 상호 협력할 방침이다.

이번 MOU를 통해 KT와 동국대는 재학생들을 대상으로 '웹소설 창작 아카데미'를 운영한다. 또 전문가 멘토링 프로그램, 우수 학생 대상 장학금 지원 등을 통해 동국대학교 학생들의 창작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동국대는 향후 웹소설 전공 신설 등 융합 교과목을 KT와 공동 개발, 운영할 방침이다.

KT 뉴미디어사업단장 김훈배 상무는 "웹소설은 엔터테인먼트 문학으로서의 가치가 점점 높아지고, 웹소설 작가들 또한 좋은 콘텐츠를 생산해 독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며 "KT는 동국대와의 산학협력을 통해 신인 작가 양성을 적극 지원해 청년일자리를 창출하고 나아가서는 웹소설 생태계 확대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