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치매 환자 위한 ‘쉼터’ 희망자 24일까지 모집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정읍시,치매 환자 위한 ‘쉼터’ 희망자 24일까지 모집

최종수정 : 2019-07-17 14:59:47

정읍시 치매안심센터, 치매 환자를 위한 쉼터 희망자 모집
▲ 정읍시 치매안심센터, 치매 환자를 위한 '쉼터' 희망자 모집

정읍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오는 24일까지 '쉼터' 참여 희망자를 모집한다. 쉼터는 치매 환자의 사회적 고립과 외로움을 예방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치매 환자의 사회적 접촉과 교류를 늘려 치매 환자와 그 가족의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고 가족의 부양 부담 또한 덜기 위해 마련됐다.

대상은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치매 환자로 장기요양 서비스를 포함한 국가지원서비스 신청 대기자와 미신청자다. 쉼터는 오는 29일부터 10월 21일까지 총 36회에 걸쳐 주 3회 운영된다.

쉼터에서는 전문적인 커리큘럼을 통한 인지 강화 교실과 치매 환자의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또 한지공예 교실과 노인줌바 교실, 공예와 요리 교실, 원예교실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이외에도 단축형 노인 우울척도와 주관적 기억감퇴 평가 설문 등을 실시, 치매 환자의 우울증 관리를 통해 건강한 생활을 도울 예정이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