규현·엄기준 열애설 '서로 애칭 부르는 사이?'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규현·엄기준 열애설 '서로 애칭 부르는 사이?'

최종수정 : 2019-06-13 14:44:05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규현과 배우 엄기준의 열애설이 다시금 화제를 모으고 있다.

규현은 13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를 통해 엄기준과의 열애설 찌라시를 언급한다.

최근 녹화에서 규현은 "어느 날 증권가에서 아이돌 A군과 뮤지컬 쪽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배우 B군이 같은 작품에서 만나 연애를 하기 시작했다는 찌라시가 돌았다"며 "나와 기준이 형이 만난 시기와 맞지 않았지만 함께 언급됐었다"고 밝혔다.

규현은 과거 MBC '라디오스타'에 엄기준이 게스트로 출연했을 때에도 이같은 열애설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당시 엄기준은 "누구보다 내가 먼저 알았던 것 같다. 갑자기 연락을 받았다"고 말했고, 규현은 "엄기준 형이 '이 얘기가 너랑 나라고 하더라'는 메시지를 보내서 내가 장난친다고 '자기야'라고 답문을 했다. 그러니까 정말 상욕을 하시더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