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중앙회, 우간다 고위정책자 초청연수 실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새마을금고중앙회, 우간다 고위정책자 초청연수 실시

최종수정 : 2019-06-12 18:05:06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 왼쪽 세 번째 및 새마을금고 관계자와 초청연수에 참가한 우간다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새마을금고중앙회
▲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왼쪽 세 번째) 및 새마을금고 관계자와 초청연수에 참가한 우간다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새마을금고중앙회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오는 17일까지 7박 8일간 우간다 새마을금고 건전화 및 확산을 위한 정책 수립을 목표로 '우간다 고위 정책자 새마을금고 초청연수'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연수에는 우간다 무역산업협동조합부 차관 및 협동조합국 국장, 음피지주 행정시장 등 고위급 공무원 총 8명이 참가했으며, 행정안전부와 지역 및 농촌 새마을금고 방문견학을 실시해 새마을금고 모델과 성장과정에 관한 노하우를 공유할 예정이다.

특히,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우간다 무역산업협동조합부와 11일 본부 회관에서 우간다 새마을금고의 설립 및 확산 관련 정책과 제도 등 기술지원과 우간다 새마을금고 발전을 위한 역량개발을 목적으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우간다는 한국의 새마을금고 모델을 통해 농촌지역 금융포용의 퍼즐 조각을 맞춰 나가고 있다. 더 많은 우간다 농촌마을 주민들이 새마을금고를 통해 편리한 방법으로 저렴한 금융 서비스에 접근할 수 있도록 감동적인 새마을금고 성공 스토리를 만들어 나갈 것" 이라고 강조했다.

새마을금고중앙회와 행정안전부는 우간다의 지속가능한 농촌개발과 농촌지역 인구에 대한 금융 접근성 향상을 위해 국내 초청연수와 현지교육 등을 지원하는 등 다양한 새마을금고 협력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작년 10월 우간다 정부로부터 공식 법인설립 인가를 받은 아프리카 최초 우간다 브와물라미라 새마을금고 설립을 시작으로 5월 말 현재 총 8개의 새마을금고가 설립돼 우간다 농촌지역 주민들의 빈곤감소와 불평등 감소 및 지역경제 성장에 기여하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