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초등교장단 전문적학습공동체 "문림의향의 얼을 찾아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장흥초등교장단 전문적학습공동체 "문림의향의 얼을 찾아서"

최종수정 : 2019-05-27 14:03:35

사진 장흥교육지원청
▲ 사진=장흥교육지원청

문림의향사진
▲ 문림의향사진

장흥초등교장단 전문적학습공동체 문림의향의 얼을 찾아서

장흥초등교장단 전문적학습공동체'문림의향의 얼 연구회'(회장 백남현) 는 지난 5월20일(월) 장흥 부춘정과 김녹촌 생가를 방문하는 등 문림의향의 얼 계승활동에 박차를 가했다.

장흥군 부산면 소재 부춘정은 남평문씨 희개(希凱 : 호 청영(淸潁) 1550~1610년)가 정유재란 뒤 고향에 돌아와 세운 것으로 창건 당시에는 청영정(淸潁亭)이라 불렸으며 주변이 수려한 경관을 이루고 있어 전라남도 기념물로 지정되어 있는 장흥의 명소이다.

이어서 녹촌 김준경 선생의 생가를 방문하여 조카인 김기홍(전 장흥문화원장)선생의 해설을 통해 "우리나라 아동문학의 빼어난 필봉(筆峯), 높은 글봉우리,녹촌 선생님을 장흥의 학생들도 잘 모르는 현실이 안타깝습니다. 장흥의 초등학교부터 녹촌 선생을 알고 찾아야 한다."는 아쉬움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

또한 "아동들의 글쓰기지도에 헌신하시고 한국아동문학 수준향상과 저변확대에 공헌하신 녹촌 선생님의 문학을 장흥 관내 학교에서부터 알기 위해 녹촌 선생님 생가 찾기,녹촌 선생님 문학작품 읽기,녹촌 선생님 동시집 비치,녹촌 백일장 등의 활동을 학교에서부터 실천해보는 방법을 모색해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으며,전문적학습공동체는 앞으로도 학생들에게 우리고장 문림의향의 정신을 계승하는 교육활동을 꾸준히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