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사, 1분기 순익 6.2% 감소…생보 늘고 손보 줄고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보험사, 1분기 순익 6.2% 감소…생보 늘고 손보 줄고

최종수정 : 2019-05-26 14:57:29

보험회사 손익 현황. 금융감독원
▲ 보험회사 손익 현황. /금융감독원

올해 1분기 보험업계가 엇갈린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생명보험사 순이익은 투자영업이익 증가로 소폭 증가했지만 손해보험사의 순이익은 보험영업손실 영향으로 크게 줄었다.

금융감독원이 26일 발표한 '2019년 1분기 보험회사 경영실적(잠정)'에 따르면 보험사의 1분기 순이익은 1조9829억원으로 전년 동기(2조1130억원) 대비 1301억원(6.2%) 감소했다.

생보사의 순이익은 1조2640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319억원(2.6%) 증가했다. 보험영업이익(5조7857억원)과 영업외이익(1조1377억원)이 각각 1123억원, 2062억원 감소했다. 하지만 이자율 하락에 따른 채권 처분·평가이익 증가 등으로 투자영업이익(6조2564억원)이 2841억원 늘었다.

같은 기간 손보사의 순이익은 7189억원으로 1620억원(18.4%) 줄었다. 투자영업이익(2조666억원)이 1342억원 늘었지만 장기보험 판매경쟁에 따른 사업비 지출이 2428억원 늘며 보험영업이익(1조613억원)이 3582억원 줄었기 때문이다.

보험사의 1분기 수입보험료는 47조5202억원으로 전년 동기(47조3407억원) 대비 1795억원(0.4%) 늘었다.

생보사의 수입보험료는 5170억원(2.0%) 줄어든 25조5984억원을 기록했다. 보장성보험(3.4%)의 성장이 둔화된 가운데 저축성보험이 소멸(만기)계약 증가로 6.3% 줄어든 영향이다.

손보사의 수입보험료는 21조9218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6965억원(3.3%) 증가했다. 장기 보장성보험과 일반보험이 3.9%씩 늘어난 영향이 컸다.

1분기 보험사 총자산이익률(ROA)과 자기자본이익률(ROE)은 각각 0.68%, 6.88%로 지난해 1분기 대비 0.08%포인트, 1.21%포인트 감소했다.

생보사 ROA는 0.58%, ROE는 6.62로 각각 0.01%포인트, 0.42%포인트 줄었다. 손보사 ROA는 0.96%, ROE는 7.40%로 각각 0.31%포인트, 2.81%포인트 하락했다.

3월 말 기준 총자산은 1180조4092억원으로 지난해 3월 말보다 67조8153억원(6.1%) 늘었다. 자기자본은 118조 2895억원으로 자본확충과 이익잉여금 증가 등에 따라 15조9801억원(15.6%) 증가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미·중 무역갈등의 영향으로 주가와 환율 변동성이 심화되고 있는 만큼 보험사들은 경영 내실화를 도모하고 리스크 관리를 강화할 필요가 있다"며 "불완전판매와 재무건전성 악화 등 부작용이 없도록 감독·검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