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운동의 흔적을 만나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독립운동의 흔적을 만나다'

최종수정 : 2019-05-16 16:19:45

'독립운동의 흔적을 만나다'

안성시,28일 까지 참가자모십

안성시가 28일 까지 독립운동 사적지를 탐방 할 참가자를 모집한다.
▲ 안성시가 28일 까지 독립운동 사적지를 탐방 할 참가자를 모집한다.

안성시는 안성3.1운동기념관에서 안성관내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오는 28일까지 독립운동사적지 탐방 '독립운동의 흔적을 만나다'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모집인원은 40명 내외로 최종 선발된 탐방 대상자들은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관련 역사 사전교육에 참여한 후, 국내외 독립운동 사적지를 탐방하게 된다.

국내 탐방은 오는 6월~7월 중 주말에 진행 되며, 서울지역 3.1운동의 중심지이자 한국 근대 역사 현장인 종로 및 서대문 일대를 탐방한다.

국외 탐방은 오는 8월 19일부터 25일까지 6박 7일 일정으로 중국 상해-가흥-해염-항주-남경-광주-하원-중경-기강을 여행하게 되며, 중국내 대한민국임시정부 사적지, 중국내 독립운동 및 독립운동가 관련 사적지를 둘러본다.

시 관계자는 "이번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100주년을 맞이하여 진행되는 독립운동 사적지 탐방을 통해, 청소년들이 독립운동사에 대한 관심과 이해를 높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