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지오코리아, 대학 내 건전음주 캠페인 실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디아지오코리아, 대학 내 건전음주 캠페인 실시

최종수정 : 2019-05-16 14:12:31

디아지오코리아가 쿨드링커 캠페인 10주년을 맞아 캠퍼스 건전음주 캠페인을 실시한다. 디아지오코리아
▲ 디아지오코리아가 쿨드링커 캠페인 10주년을 맞아 캠퍼스 건전음주 캠페인을 실시한다./디아지오코리아

디아지오코리아, 대학 내 건전음주 캠페인 실시

디아지오코리아가 쿨드링커 캠페인 10년을 기념해 5월 한 달 동안 캠퍼스 건전음주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디아지오코리아는 올해 건전음주 캠페인 10주년을 맞아 대학내일 20대연구소와 '건전음주 10년의 변화'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한 데 이어 캠퍼스 캠페인을 통해 대학생 대상으로 건전음주의 중요성을 전달할 계획이다.

이번 쿨드링커 캠페인은 15일 경희대학교를 시작으로 대학 축제가 집중되는 5월 한 달 동안 전국 대학 캠퍼스에서 '오술마놈(오 술 좀 제대로 마실 줄 아는 놈이네?)' 테마로 진행된다.

'오술마놈'은 밀레니얼 세대의 유행어인 '오놀아놈'에서 착안한 용어로 '건전하고 책임있는 음주를 즐기는 문화를 아는 자만이 제대로 술을 마실 줄 아는 사람이다'라는 뜻을 담았다.

캠페인 프로그램으로 기획된 '가상 음주운전 체험'은 혈중알코올농도 0.08~0.15%의 만취 상태를 체험할 수 있는 고글을 착용하고 실제 음주운전의 심각성을 느낄 수 있다. 참여자들은 고글을 착용한 상태에서 레이싱 게임을 완주해 봄으로써 음주운전에 대한 경각심을 갖는 시간을 가진다. 이어서 제한 시간 안에 건전음주를 위한 '쿨드링커 5계명 타자치기 게임'을 진행해 대학생들이 ▲여러 번에 나눠 마시기 ▲물 자주 마시기 ▲억지로 강요하지 않기 ▲습관적으로 과음하지 않기 ▲술자리 마칠 시간 정해두기를 실천하도록 유도한다.

모든 이벤트에 참여하면 '오술마놈' 스티커 세트와 함께 최근 대학가 술자리에서 주목받는 '건전음주 팔찌'를 제공한다. 건전음주 팔찌는 그 날의 몸 상태와 음주 성향에 따라 색상을 다르게 선택함으로써 술자리에서 발생하는 음주 강권 문화를 개선하자는 취지를 담았다. 팔찌는 학생들의 의사에 따라 총 3가지 색상으로 제작되었다. 파랑색은 '술 안 마시고 분위기만 즐겨요', 분홍색은 '오늘은 적당히 마실 거예요', 그리고 검정색은 '오늘은 신나게 마실거예요'를 의미한다.

디아지오코리아 관계자는 "쿨드링커는 매년 대학가 축제 기간동안 건전한 음주문화 정착의 출발점에 선 대학생을 대상으로 건전음주 메시지를 전달하는 프로그램을 전개해왔다"며 "최근 교내 주류 판매를 금지하는 중에도 여전히 대학 축제에서는 외부 주류 반입 등으로 인한 음주 문제가 끊이질 않고 있다. 이번 쿨드링커 캠페인을 통해 대학생들이 건전한 음주 습관을 배우고 지속적으로 실천하는 기회를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