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택연, 황찬성·팬들 환영 속 오늘(16일) 만기 전역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옥택연, 황찬성·팬들 환영 속 오늘(16일) 만기 전역

최종수정 : 2019-05-16 12:38:37

사진 옥택연 트위터
▲ 사진= 옥택연 트위터

그룹 2PM 멤버 옥택연이 현역 복무 기간을 마치고 만기 전역했다.

옥택연은 16일 오전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백마회관 앞에서 전역을 축하하기 위해 모인 400여 명의 팬들과 만나 전역 인사를 전했다.

옥택연은 지난 2017년 9월 4일 현역으로 입대해 약 20개월간 백마 신병교육대에서 조교로 복무했다. 미국 영주권자였던 옥택연은 이를 포기하면서까지 군 복무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고, 신체검사에서 허리 디스크로 대체 복무 판정을 받았음에도 자원 입대하면서 많은 이들의 응원을 받았다.

이날 현장에는 옥택연의 전역을 축하하기 위해 국내뿐만 아니라 일본, 중국, 대만 등 해외에서 한국을 찾은 팬들로 가득했다. 팬들은 하루 전부터 이곳을 찾아 옥택연을 기다렸다고 알려졌다.

늠름한 모습으로 등장한 옥택연은 "많은 분들이 와주셔서 감사드린다"라며 "오랜만에 카메라 앞에 섰다. 내일 아침에 기상 나팔 대신 알람 소리를 들어야 전역이 실감 날 것 같다"고 전역 소감을 밝혔다.

이어 "빠른 시일 내에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사랑하는 멤버들 빨리 모여서 멋진 모습 보여주자"고 전했다.

행사 말미에는 2PM 멤버 황찬성이 깜짝 등장해 팬들을 놀라게 했다. 편안한 복장의 황찬성은 옥택연과 뜨겁게 포옹하며 끈끈한 의리를 과시해 훈훈함을 안겼다.

한편 옥택연은 지난해 7월 JYP엔터테인먼트를 떠나 새 소속사 51k로 이적하며 본격 연기 활동을 예고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