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미국서 98인치 8K TV 가격 7만달러로 내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삼성전자, 미국서 98인치 8K TV 가격 7만달러로 내려

최종수정 : 2019-05-14 14:30:26

삼성전자가 미국에서 출시한 98인치 QLED 8K TV 가격을 30% 이상 대폭 할인했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달 초 미국에 2019년형 98인치 8K TV를 출시했다. 당시 판매 가격은 10만달러였다.

그러나 삼성전자는 지난달 말 홈페이지에 판매 가격을 7만달러로 낮춰 재게시했다. 별다른 공지 없는 조치였다.

관계자들은 삼성전자가 경쟁 모델을 의식해 급하게 가격을 내린 것으로 보고 있다. 지난달 말 일본 소니가 8K LCD TV 신제품을 7만달러에 내놓으면서 이에 대응하려 가격을 낮췄다는 추측이다. 85인치 모델도 1만3000달러에 내놔 삼성전자 동급 제품 가격보다 절반 이하로 낮췄다.

일각에서는 일부 소비자가 10만달러에 구매하고 문제를 제기할 수 있을 것으로 우려했지만, 실제 판매는 할인 금액으로 진행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8K TV 보급 기대도 높아졌다. 소니에 이어 샤프 등 경쟁사들도 8K 진출을 선언했고, 경쟁으로 가격 인하 효과도 가시화됐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