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 현장실습에 학점까지'… 글로벌 현장학습 대학생 500명 선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해외 현장실습에 학점까지'… 글로벌 현장학습 대학생 500명 선발

최종수정 : 2019-05-14 11:08:08

교육부·한국장학재단·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 2019년 '대학·전문대학 글로벌 현장학습' 추진

우송정보대 글로벌명품조리과 졸업생 김 모 씨는 글로벌 현장학습 프로그램 지원을 받아 독일 뮌헨의 5성급 호텔 바이어리셔 호프 내 레스토랑에 세미세프로 취업하는데 성공했다. 교육부
▲ 우송정보대 글로벌명품조리과 졸업생 김 모 씨는 글로벌 현장학습 프로그램 지원을 받아 독일 뮌헨의 5성급 호텔 '바이어리셔 호프' 내 레스토랑에 세미세프로 취업하는데 성공했다. /교육부

경복대 재학생 5명은 글로벌 현장학습 지원을 받아 일본 도쿄 소재 도쿠슈카이의료그룹 병원에 취업이 확정됐다. 교육부
▲ 경복대 재학생 5명은 글로벌 현장학습 지원을 받아 일본 도쿄 소재 도쿠슈카이의료그룹 병원에 취업이 확정됐다. /교육부

#우송정보대 글로벌명품조리과를 졸업한 김 모 씨는 독일 뮌헨의 5성급 호텔 '바이어리셔 호프' 내 레스토랑 세미셰프로 취업하는데 성공했다. 김 씨는 재학 중 이 호텔에서 6개월간 글로벌 현장학습 프로그램의 지원을 받아 취업에 성공할 수 있었다. 경복대 학생 5명도 이 프로그램에 따라 일본 도쿄 소재 도쿠슈카이의료그룹 병원에 취업이 확정됐다.

올해 대학생 500명이 4~6개월간 해외에서 전공과 관련한 현장학습에 참여해 학점도 받고 취업에도 도전할 수 있는 글로벌 현장학습에 참여한다.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 한국전문대학교육협의회는 이같은 내용의 2019년 '대학·전문대학 글로벌 현장학습' 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대학생들에게 한 학기(4~6개월) 동안 전공과 연계된 해외 현장실습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특히 해외 체류 기간중에도 학점 이수가 가능해 학생들에게 큰 인기다. 참가 학생들은 국고 지원을 받아 해외 현장실습에 따른 항공료와 연수비, 체제비 일부를 290만원~800만원까지 지원받는다. 지원금은 권역별, 기준·저소득층 추가지원 등이 반영돼 결정된다. 최종 지원금은 대학 대응투자(일반대 50%, 전문대 30% 이상)가 합산돼 정해진다.

올해는 일반대 20개교 180명과 전문대 65개교 1040명 등 총 1220명이 신청했고 일반대 100명(19개교), 전문대 400명(57개교) 등 총 500명 선발인원이 확정됐다. 선발 규모는 대학별 사전 신청을 받아 적정 인원을 심사를 통해 결정된다.

최종 참가자 선발은 각 대학별 선발 일정에 따라 내달 첫째 주 완료될 예정이며, 취약계층 학생 30%가 우선적으로 선발된다.

선발된 학생들은 해외 파견을 위한 기초적인 어학교육과 안전교육, 파견국가 관련 정보 제공 등 30시간 이상의 사전교육을 받은 뒤 7월부터 어학연수나 현장실습으로 해외에 파견된다. 해외 연수 이후 진로 설계와 국내외 취업지원 사업과 연계돼 사후관리도 받는다.

이 사업을 통해 그동안 전문대 학생들을 중심으로 해외취업 활성화 성과가 나오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일반대 학생 10명이 실습기관 등으로 해외취업에 성공하기도 했다. 지난해 12월 기준 전문대 글로벌 현장학습 취업조사에 따르면, 참가자 중 취업자 대비 해외취업자 비율은 2015년 6.6%, 2016년 9.5%, 2017년 19.9% 등 해외취업 비율이 크게 증가 추세다.

올해부터는 해외 취업이나 창업에 대한 연계성 강화를 위해 학생이 파견 기관에 취업하는 경우 사업수료를 인정하고, 참가 대학이 해외 창업 유관 기관과 연계할 경우에는 우대 선발 규정을 마련했다.

김태훈 교육부 직업교육정책관은 "대학생들이 국제화된 사회에 진출하기 전 어학·해외경험 등 국제화 역량을 갖추는 것은 학생 개인과 우리 사회에 필수적인 부분"이라며 "앞으로도 자유로이 세계 무대를 누빌 수 있는 글로벌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