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신세계I&C와 손잡고 홈IoT 제품 선보인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한샘, 신세계I&C와 손잡고 홈IoT 제품 선보인다

최종수정 : 2019-05-14 09:34:24
관련 기술 적용 미러TV, 부엌 수납용 빌트인TV 6월 첫 선

14일 서울 상암동 한샘 사옥에서 열린 한샘과 신세계아이앤씨간 홈 IoT 관련 상품 및 서비스 공동개발과 기술지원, 교육과 마케팅 협력 양해각서 MOU 체결식에서 이영식 한샘 사장 왼쪽 과 신세계아이앤씨 고학봉 밸류서비스사업부 상무가 악수를 나누고 있다. 한샘
▲ 14일 서울 상암동 한샘 사옥에서 열린 한샘과 신세계아이앤씨간 홈 IoT 관련 상품 및 서비스 공동개발과 기술지원, 교육과 마케팅 협력 양해각서(MOU) 체결식에서 이영식 한샘 사장(왼쪽)과 신세계아이앤씨 고학봉 밸류서비스사업부 상무가 악수를 나누고 있다. /한샘

가구회사 한샘이 홈 사물인터넷(IoT)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한샘은 신세계아이앤씨(신세계I&C)와 손잡고 구글의 인공지능 기술을 홈 IoT 상품에 접목해 소비자들에게 선보인다고 14일 밝혔다.

이를 위해 이날 서울 상암동 한샘사옥에서 신세계I&C와 홈 IoT 관련 상품 및 서비스 공동개발과 기술지원, 교육과 마케팅 등의 협력 내용을 담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체결식에는 한샘 이영식 사장과 김홍광 생활환경기술연구소 이사, 신세계아이앤씨 고학봉 밸류서비스사업부 상무를 비롯해 양사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신세계I&C는 신세계그룹의 IT서비스 전문 기업으로 간편결제 플랫폼 'SSG페이'를 운영하고 있으며 구글 홈, 크롬캐스트 등 구글 디바이스 상품의 국내 단독 총판을 담당하고 있다. 이번 협약으로 한샘은 국내 인테리어 가구사 중 유일하게 구글의 인공지능 기술을 홈 IoT 상품에 접목할 수 있게 됐다. 또, 신세계 그룹의 유통채널을 비롯해 한샘 주요 직매장 및 대리점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유통 채널을 통해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이에 따라 평소에는 거울처럼 쓸 수 있는 '미러TV'와 부엌 수납장에 들어가는 '빌트인TV' 두 가지 제품을 내달 중 출시할 예정이다. 이 제품들은 음성으로 작동이 가능 할 뿐 아니라 침실과 주방 등에서 유튜브를 비롯한 다양한 컨텐츠를 시청할 수 있다. 향후 양사는 본격적인 협력 관계를 통해 홈 IoT 시장의 혁신을 선도할 새로운 서비스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다.

신세계I&C 밸류서비스사업부 고학봉 상무는 "이번 제휴로 IoT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홈 구현을 통해 주거 공간의 혁신을 이룰 것이라고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IoT, AI 등 다양한 IT 기술을 활용해 지속적으로 새로운 홈 IoT 서비스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영식 한샘 사장은 "공간의 혁신을 선도하는 한샘과 IT 혁신을 선도하는 신세계I&C의 이번 협력이 고객들의 생활 공간과 라이프스타일의 긍정적인 변화와 혁신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