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 키르기스스탄 교원 초청 교육정보화 연수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전남교육청, 키르기스스탄 교원 초청 교육정보화 연수

최종수정 : 2019-05-13 12:51:28

전남교육청 키르기스스탄교원초청교육정보화연수개강식
▲ 전남교육청_키르기스스탄교원초청교육정보화연수개강식

전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이러닝 세계화 사업의 일환으로 중앙아시아의 개발도상국인 키르기스스탄 교육부 공무원 및 교원 19명을 초청해 '교육 정보화 연수'를 실시한다. 이번에 초청된 19명은 키르기스스탄 전국에서 지역 별로 선발된 우수 교사들이다.연수는 9일부터 16일까지 7박 8일 동안 전라남도교육연구정보원과 여성플라자에서 진행되며, 전남의 앞서가는 소프트웨어(SW) 교육과 ICT활용 멀티미디어 자료 개발, 저작 도구 실습, 한국문화체험 등으로 이뤄진다.특히 라온초등학교, 나주소프트웨어체험센터를 방문해 학교 현장에서 소프트웨어 교육과 ICT활용 수업 전개 과정을 직접 보면서 양국의 정보교육과 학교교육문화를 교류하는 기회를 가진다. 나주소프트웨어체험센터에서는 우리나라 스마트기기를 직접 조작하면서 VR·AR를 체험할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전주한옥마을과 삼성 딜라이트 방문을 통해 우리나라 문화를 이해하고 느끼는 시간도 갖게 할 예정이다.

이 연수는 2017년부터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키르기스스탄 교원 60명이 연수를 받았고, 노트북 300대를 지원했다. 이 연수를 통해 우리나라의 선진 ICT 활용교육 노하우 전수 뿐 아니라 연수에 참여한 교원 한 명 한 명이 키르기스스탄에 돌아가 한국을 알리는 홍보대사의 역할을 하는 등 외교적으로도 큰 성과를 거두고 있다.베키셰바 차띠르꿀(키르기츠공화국 교육부 관계자) 연수단장은 "한국의 우수한 과학기술과 학교시설, 스마트기기를 활용하는 교실 수업이 기대된다."며 "한국에서 배운 ICT 활용 수업을 학교 현장에 적극 전파하고, 전통 한국 문화와 친절한 시민성을 알려주고 싶다"고 말했다.

전남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연수를 통해 양국이 협력해 교육용 콘텐츠를 개발하고 적극적으로 스마트수업을 활성화해야 한다."며 "양국 학생들의 정보 능력 향상을 위해 지속적인 교육 협력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