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한옥마을 건물식 공영주차장 새단장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전주한옥마을 건물식 공영주차장 새단장

최종수정 : 2019-05-13 12:50:34

전주한옥마을 건물식 공영주차장 새단장
▲ 전주한옥마을 건물식 공영주차장 새단장

전주한옥마을 건물식 공영주차장이 전통한옥 창살을 형상화한 빗살무늬로 도색되고, 아름다운 화단으로 둘러싸인 쾌적한 주차공간으로 탈바꿈됐다.

전주시는 전주한옥마을을 방문하는 1000만 여행객에게 주차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한옥마을 건물식 공영주차장의 옥상방수포장 및 주차라인 재구획 등 보수공사 등 새단장을 마무리했다고 13일 밝혔다.

전주한옥마을에 인접한 건물식 공영주차장은 지난 2013년 준공된 이후 여행객들에게 175명의 주차공간을 제공해왔으나, 이용객이 급증하면서 옥상층 주차면 바닥 도막재가 탈락되고 그에 따라 누수가 발생되는 등 주차장 이용객들이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시는 총 2억원을 투입해 훼손된 도막형 바닥재와 경계석 등을 전체 철거하고, 방수보강한 후 재포장했다. 또, 주차면은 한옥 창살을 형상화한 빗살무늬 디자인으로 도색하고, 가장자리 여유 공간에는 와편 쌓기로 치장한 화단을 설치해 반송, 철쭉, 남천, 회양목, 측백, 능소화, 꽃잔디 등을 심었다.

김용태 전주시 한옥마을지원과장은 "전주한옥마을을 방문하는 여행객들에게 쾌적한 주차환경을 제공하여 여행하기 좋은 여행지로 인식되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앞으로도 주차공간뿐만 아니라 한옥마을 전경을 바라보면서, 사진도 찍고 잠시나마 쉴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전주한옥마을 내 건물식 주차장 보수공사로 인해 전주한옥마을 여행객들이 주차장 이용에 불편이 따를 것으로 예상하고 지난 1월부터 대성공영 주차장(636면)을 이용해줄 것을 적극 홍보·안내해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