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소셜벤처와 환경문제 해결방안 모색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SK이노베이션, 소셜벤처와 환경문제 해결방안 모색

최종수정 : 2019-05-12 13:11:37

SK이노베이션은 소셜벤처와 DBL 인사이트 위크 를 개최 했다고 12일 밝혔다. SK이노베이션
▲ SK이노베이션은 소셜벤처와 'DBL 인사이트 위크'를 개최 했다고 12일 밝혔다./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이 환경 등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친환경 소셜벤처 및 사회적기업과 머리를 맞댔다.

SK이노베이션은 지난 8∼10일 서울 종로구 SK빌딩에서 친환경 소셜벤처의 비즈니스 모델을 공유하는 'DBL(더블 보텀 라인) 인사이트 위크'를 열었다고 12일 밝혔다.

소셜벤처는 취약계층 고용과 환경보호 등 다양한 사회문제 해결과 지속적인 성장을 추구하는 기업을 의미한다. DBL은 경제적, 사회적 가치를 함께 추구하는 SK의 경영철학이다.

세미나에는 커피 찌꺼기에서 기능성 활성탄 소재를 개발한 '도시광부', 해조류를 활용해 생분해(유기물질이 미생물에 의해 분해되는 것) 플라스틱을 만들고 차세대 탄소배출권을 확보한 '마린이노베이션', 폐플라스틱 재활용으로 친환경 패션을 선도하는 '몽세누' 등 3개 소셜벤처가 참여했다.

3일간 하루에 한 업체씩 강연자로 나와 SK이노베이션 구성원에게 사업을 소개하고 사회문제 해결방안, 사업화 추진 방향 등을 설명했다.

세미나를 통해 소셜벤처와 SK이노베이션이 협력관계로 발전할 가능성도 생겼다.

마린이노베이션 대표는 해조류를 활용한 생분해 비닐봉지를 제작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어려움을 토로하며 SK이노베이션 연구개발(R&D) 부서에 협력을 요청했다. 이에 SK이노베이션은 회사가 가진 노하우와 R&D 역량을 공유인프라로 활용할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

도시광부는 안정적인 커피 찌꺼기 수급 방법을 물었고 SK이노베이션 구성원들은 즉석에서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모았다.

SK이노베이션 관계자는 "다양한 아이디어에서 시작해 빠르게 사업성을 타진하는 소셜벤처와의 협력을 통해 비즈니스 모델 혁신의 기회를 찾을 수 있을 것"이라며 "소셜벤처들과 사업적 협력뿐만 아니라 DBL을 함께 실현할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