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교대. 성희롱 의혹.."여자친구랑 과방에서 뭐 했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서울교대. 성희롱 의혹.."여자친구랑 과방에서 뭐 했음?"

최종수정 : 2019-05-12 16:04:58

사진 MBC 뉴스 방송 캡처
▲ 사진=MBC 뉴스 방송 캡처

지난 10일 서울교대 측이 국어교육과 15학번부터 18학번 남학생들의 성희롱 의혹 사건에 대하여 정학 처분을 내렸다.

정학 처분 대상의 국어교육과 남학생 21명은 3년 전, 신입생과 졸업생이 만나는 ‘대면식’자리를 앞두고 여성 신입생들의 사진과 개인 정보가 담긴 스케치북을 만든 뒤 외모를 품평하고 성희롱 발언 의혹을 받았다.

수사 과정에서 지난 2017년 현 초등학교 교사이자 서울교대 졸업생 A 씨도 이에 가담한 것으로 드러났으며, 지난해 15~18학번 남학생 24명으로 구성된 단독방에서는 한 학생이 다른 학생에게 "과방에서 여자친구와 뭐 했냐?"라고 묻는 질문에 "카메라 설치했다", "SD카드 찾으러 가겠다", "몰카충" 등의 반응이 이어졌다.

한편 지난 3월 의혹이 제기되자 서울교대 측은 학교 차원에서 조사를 진행했다. 조사 결과는 내부 규정에 따라 공개하지 않았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