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헤리티지 토크' 콘서트서 클래식카 마니아 추억선물…스텔..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현대차, '헤리티지 토크' 콘서트서 클래식카 마니아 추억선물…스텔라, EF쏘나타 등 전시

최종수정 : 2019-05-12 11:03:50

 토크 콘서트 제5회 헤리티지 라이브 에 전시된 스텔라
▲ '토크 콘서트 '제5회 헤리티지 라이브'에 전시된 스텔라

스텔라부터 신형 쏘나타까지 국내 클래식카 마니아들이 추억의 자동차를 보고, 듣고 느낄 수 있는 행사가 개최됐다.

현대차는 11일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에서 한국 자동차 시장 성장을 이끌어 온 중형 세단을 주제로 고객들과 소통하는 토크 콘서트 '제5회 헤리티지 라이브(Heritage Live #5)' 행사를 했다고 12일 밝혔다.

'헤리티지 라이브' 토크 콘서트는 2017년 11월부터 특정 주제와 관련된 현대차의 유·무형 자산과 흥미로운 에피소드를 기반으로 진행된다. 다양한 전문가들이 참석하며 고객도 참여할 수 있다.

이번에는 신형 쏘나타 출시를 기념해 중형 세단이 주제로 정해졌다.

여성 카레이서 권봄이씨가 진행을 맡고 부자지간으로 화가이자 카레이서로 활동하는 이익렬 작가와 이재욱 자동차 관련 콘텐츠 프로바이더 등이 패널로 나섰다. EF 쏘나타부터 중형 및 준대형 프로젝트 매니저(PM)로 근무하며 여러 세대 쏘나타 개발에 참여해 온 현대차 중형 PM 윤건식 책임연구원이 개발 과정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스텔라, 쏘나타(Y2), EF 쏘나타 차량 전시와 1980∼1990년대 광고 차량 맞추기 퀴즈 등도 마련됐다.

현대차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현대차 브랜드의 과거·현재·미래를 공유하는 고객 소통의 장"이라며 "자동차뿐 아니라 자동차 문화와 산업에 대한 이해를 제고할 수 있는 유익한 고객 프로그램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현대차는 '헤리티지 라이브' 1회 행사에서는 고급 승용차를 주제로 포드 20M, 그라나다, 1세대 그랜저를, 2회차에는 스포츠 쿠페를 주제로 스쿠프, 티뷰론 알루미늄 바디, 투스카니를, 3회차에서는 레저용차량(RV) 차량을 주제로 포니 웨건, 갤로퍼, 라비타를, 4회차 때는 소형 상용차를 주제로 포니 픽업, 포터, 리베로 등을 전시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