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칼텍스, 서울 시내 주유소 최초 전기차 급속 충전기 설치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GS칼텍스, 서울 시내 주유소 최초 전기차 급속 충전기 설치

최종수정 : 2019-05-09 14:30:51

GS칼텍스 전기차 급속 충전기 설치 주유소 지도
▲ GS칼텍스 전기차 급속 충전기 설치 주유소 지도

GS칼텍스가 서울 시내 주유소에 100㎾급 '전기차 급속 충전기'를 설치한다. 서울 도심 주유소에 급속 충전기를 설치하는 것은 처음이다.

9일 GS칼텍스에 따르면 서울 송파구 스마트위례주유소와 서울 중구 초동주유소 등 7개 직영주유소에 전기차 급속 충전기 8대를 설치하고 15일부터 약 2주간 시범운영에 들어간다. 본격적인 상업운영은 시범운영이 끝나는 28일부터 시작한다.

전기차 충전 시설은 교통량이 집중되는 지역에 설치되어야 하지만 공간 및 전력 공급 등의 문제로 충전소 건설이 쉽지 않다. 주택이나 아파트 내 충전 시설은 접근성이 높지만 3~7㎾급 완속 충전기가 대부분이다. GS칼텍스 급속 충전 서비스로 전기차 이용자들의 접근성이 좋아질 것으로 회사는 기대했다.

이번에 GS칼텍스 주유소에 설치된 전기차 충전기는 모두 100㎾급 급속 충전기로 30분만에 50㎾h를 충전할 수 있다. 기존 50㎾급 이하 충전기들에 비해 충전 속도가 2배 이상 빠르다. 50㎾h는 약 250㎞를 주행할 수 있는 용량으로 서울에서 대구 인근까지 갈 수 있는 거리다.

GS칼텍스는 전기차 충전소의 접근성과 충전속도 개선을 위해 상반기 중 수도권 및 주요 광역시 주유소를 중심으로 전기차 충전기를 추가로 설치하고 전기차 충전 사업을 전국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GS칼텍스 관계자는 "전국의 주유소 네트워크를 다양한 용도로 활용함으로써 모빌리티 인프라 서비스 공급자로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하고, 고객 니즈에 부응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GS칼텍스는 최근 LG전자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기존의 주유소를 '에너지-모빌리티 융복합 스테이션'으로 혁신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다. 주유와 정비, 세차 서비스 정도를 제공하던 주유소가 전기차를 충전하거나 쉐어링도 가능한 복합 서비스 공간으로 탈바꿈하게 된다.

GS칼텍스는 전기차 보급 확대 등 모빌리티 환경 변화에 맞춰 주유소 공간을 재해석하고 새로운 서비스를 도입함으로써 고객의 요구에 지속적으로 부응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