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피아, 광명에 공유오피스 '콜렉트웍스' 선봬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우피아, 광명에 공유오피스 '콜렉트웍스' 선봬

최종수정 : 2019-05-09 09:23:12

KTX 이용, 서울·지방 빠른 이동 장점

맞춤형 공간 제공, 비즈니스등에 최적

우피아, 광명에 공유오피스 콜렉트웍스 선봬

공간·가구 전문 기업 우피아(uffia)가 공유 오피스 시장에 뛰어들었다.

우피아는 경기 광명 일직로에 프리미엄 공유 오피스 '콜렉트웍스(collect works)'를 본격 선보였다고 9일 밝혔다.

우피아가 광명에 문을 연 콜렉트웍스는 국내 최초로 KTX 거점 비즈니스 플랫폼을 지향한다. KTX 광명역 역세권에 위치해 수도권뿐만 아니라 전국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는 지리적 장점을 갖췄다.

KTX 광명역을 이용해 서울역까지 15분, 강남순환도로를 이용해 서울 강남까지 30분이 걸리고 인천 남동, 경기 시화, 반월, 충남 아산탕정 등 산업단지와 이동도 편리하다.

이때문에 벤처기업을 포함해 출장 및 이동이 많은 중소·중견기업, 대기업의 프로젝트 조직이나 지방과 연계된 사업부, 전국 프랜차이즈 기업, 지방 제조기업 등을 운영하는 비즈니스 고객에게 최적의 장소로 꼽힌다.

콜렉트웍스는 비즈니스와 라이프스타일에 따른 맞춤형 공간을 제공한다. 5층은 독자적인 공간에서 원활하고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도록 1인실부터 11인실까지 다양한 크기의 개별 스튜디오를 배치했다. 특히 11인실은 'BIB(Box in Box)' 형태로 스튜디오 안에 독립적인 공간을 따로 만들어 사내 임원실이나 미팅룸으로도 이용할 수 있다. 아울러 다양한 타입의 회의실, 코워킹 핫데스크인 노마드 비즈니스 공간도 함께 구성했다.

4층은 자유롭게 공간을 이동하며 일할 수 있는 공유시설을 마련했다. 프리랜서, 예비창업자, 1인 기업 등 소규모 사업 운영 고객과 노마드족이 편하게 비즈니스할 수 있는 업무환경을 구축해 업무 공간에 대한 선택의 폭을 넓혔다.

우피아가 경기 광명에 선보인 콜렉트웍스 내부 전경.
▲ 우피아가 경기 광명에 선보인 콜렉트웍스 내부 전경.

특히 안락한 의자, 비즈니스 맞춤형 테이블 등 우피아의 가구를 배치해 고급스러우면서도 편안한 공간 인테리어가 장점이다. 광명역사 주변의 자연 경관이 내려다 보이는 '카페라운지', 식물에 둘러싸여 자연 속에 머무는 듯한 느낌의 '중정 테라스'도 콜렉트웍스의 매력이다. 개별 우편함 및 택배 보관 서비스, 복합기 등 사무기기, 다양한 사이즈의 디지털 도어락 사물함, 추가 비용 없는 폰부스, 알코브 공간 등도 제공한다.

우피아 관계자는 "콜렉트웍스는 모든 만남을 새로운 경험, 놀라운 일상으로 만들어 비즈니스 성공의 발판이 되는 라이프 에너자이징 스페이스(life energizing space)"라며 "KTX 역세권을 거점으로 전국 어디든 공간 제약 없이 사업할 수 있는 국내 대표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콜렉트웍스는 KTX 광명역 1번 출구에서 도보로 10분 거리에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