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더 월로 '올해의 디스플레이' 수상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삼성전자, 더 월로 '올해의 디스플레이' 수상

최종수정 : 2019-05-09 11:00:00

삼성전자는 더 월로 올해의 디스플레이 상을 수상했다. 삼성전자
▲ 삼성전자는 더 월로 올해의 디스플레이 상을 수상했다. /삼성전자

삼성전자 '더 월'이 올해 최고의 디스플레이로 선정됐다.

삼성전자는 12일부터 17일까지 미국 산호세에서 열리는 '디스플레이 위크2019'에서 더 월로 '올해의 디스플레이' 상을 수상한다고 9일 밝혔다.

디스플레이 위크는 국제정보디스플레이학회(SID)가 주최하는 행사다. 세계 49개국 학계와 전문가들이 참석해 최신 연구 논문을 발표하고 기술 발전 방향성을 논의하는 자리다. 디스플레이와 디스플레이 애플리케이션, 디스플레이 부품 등 3개 부문에서 시상도 진행한다.

삼성전자 더 월은 새로운 기술과 혁신을 선보인 제품으로 영예를 안았다. ㅇ

SID 어워드 위원회 웨이 첸 위원장은 "'더 월'은 기존 디스플레이의 한계를 극복한 혁신적인 솔루션으로 디스플레이의 미래를 보여 줬다"며 "삼성전자가 업계 1위라는데 안주하지 않고 지속적인 혁신을 추구하고 있는 점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수상 이유를 말했다.

더 월은 마이크로미터(μm) 단위 초소형 LED 소자를 이용한 미래형 디스플레이다. 베젤을 완전히 없앴고, 크기와 해상도도 마음대로 조절할 수 있다는 특징이 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석기 부사장은 "이번 수상으로 '더 월'이 다시 한번 업계와 학계로부터 최고의 디스플레이라는 것을 인정받았다"며 "'더 월'은 현재 상업용 시장뿐 아니라 럭셔리 홈 시네마 시장에서도 각광받고 있다"고 전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