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단거리발사체 수발 발사 대외 메세지 담았나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北, 단거리발사체 수발 발사 대외 메세지 담았나

최종수정 : 2019-05-04 10:40:14

북한 미사일 발사 이미지 사진 연합뉴스
▲ 북한 미사일 발사 이미지 사진=연합뉴스

북한이 4일 기종 미상의 단거리미사일 수발을 발사했다.

이날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은 오늘 오전 9시6분께 (강원도 원산) 호도반도 일대에서 불상 단거리 미사일을 동쪽 방향으로 발사했다"면서 "미사일 관련 세부사항에 대해서는 한미 당국이 분석 중에 있다"고 밝혔다.

합참에 따르면 이날 발사된 단거리 미사일은 수발은 70~200km를 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1년 5개월 만의 북한의 미사일 발사 재개와 관련해 발사 탄종과 그 배경에 괸심이 모아지고 있다. 북한은 2017년 11월 29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급 '화성-15형' 발사한바 있다.

이번 미사일 발사는 대내외 정치적 목적으로 북한이 미국의 의도대로 끌려가지 않을 것이란 입장을 보여준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 2월말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북미정상회담 결렬 이후 2개월여만에 무력시위를 행사한 것은 최근 미국의 대북 압박 유지 강조에 대한 불만을 드러낸 셈이다.

또 다른 한편에서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을 통해 체제보장의 자신감을 표출했을 것이라는 견해도 나온다.

한 전문가는 "탄도미사일 보다는 근해에서 미국의 해상전력을 제압할 수 있는 단거리 순항미사일을 발사했을 가능성이 있다"면서 "대외적으로 북한의 입지가 줄어드는 탄도미사일 보다 저강도의 순항미사일을 선택했을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한편, 합참은 북한이 이날 오전 발사한 것을 '단거리 미사일'에서 '단거리 발사체'로 수정해 발표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