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협, 한인무역협회와 중소기업 해외 진출 MOU 체결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무협, 한인무역협회와 중소기업 해외 진출 MOU 체결

최종수정 : 2019-04-22 14:47:52

 한국무역협회
▲ /한국무역협회

한국무역협회는 22일 서울 강남구 트레이드 타워에서 세계한인무역협회(OKTA)와 '세계 한인 경제인 네트워크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무협은 국내 7만 무역업체를 회원으로 두고 있는 무역 진흥 기관이며 한인무역협회는 전 세계 74개국, 2만여 명의 재외 동포로 구성된 해외경제 네트워크다. 이날 협약식은 무역협회 한진현 부회장과 한인무역협회 하용화 회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무협과 한인무역협회는 국내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위해 현지 사정에 밝고 무역 노하우가 풍부한 재외 동포 기업을 '전문무역상사'로 지정하고, 해외 한인 경제인 네트워크 활용해 온·오프라인 마케팅 지원 등에 협력한다.

'전문무역상사'는 경험과 네트워크, 역량 부족으로 수출에 나서지 못하는 중소기업을 대신해 해외판로 개척과 수출을 지원하는 제도다. 무역협회와 산업통상자원부는 올해부터 전문무역상사를 240개에서 350개로 확대하는 등 제도를 대폭 개편해 중소기업의 수출을 질적, 양적으로 늘린다.

무역협회 한진현 부회장은 "이번 협약 체결로 우리 중소·중견기업이 세계 곳곳에서 활약 중인 한인무역협회 회원사를 통해 수월하게 글로벌 시장에 진출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무역협회는 이날 삼성동 코엑스에서 '전문무역상사-제조기업 매칭 상담회'도 개최했다. 상담회에는 30개 전문무역상사와 수출선 발굴을 희망하는 150여 제조기업이 참가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