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일뱅크, 장애인 사우 가족과 봄 나들이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현대오일뱅크, 장애인 사우 가족과 봄 나들이

최종수정 : 2019-04-22 10:53:28

현대오일뱅크 장애인 직원과 가족들이 양평의 한 캠프장에서 족욕을 즐기고 있다. 현대오일뱅크
▲ 현대오일뱅크 장애인 직원과 가족들이 양평의 한 캠프장에서 족욕을 즐기고 있다./현대오일뱅크

현대오일뱅크는 '장애인의 날'을 맞아 지난 20일 전국 직영주유소 세차도우미로 근무 중인 장애인 직원과 가족들을 초청해 봄 나들이에 나섰다고 22일 밝혔다.

'장애인 사우 봄 나들이'는 현대오일뱅크가 2012년부터 해마다 열고 있는 행사로 올해도 직원과 가족 등 40여 명이 참가해 봄 기운을 만끽했다. 이들은 경기도 양평의 한 캠프장에서 족욕 체험과 팀 빌딩 게임에 참여하고 푸짐한 바비큐 파티를 즐기며 하루를 보냈다.

행사에 참가한 한 직원은 "부모님을 모시고 나들이 행사에 올 때마다 세차도우미로 15년 넘게 일하고 있다는 게 보람 있고 자랑스럽다"며 "다른 주유소에서 일하는 형, 동생들을 1년에 한번 만날 수 있는 것도 참 좋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오일뱅크는 2003년부터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함께 장애인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현재 중증 장애인 20여 명을 직영주유소 세차 직원으로 고용 중이며 대부분이 10년 이상 장기 근속 중이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