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이킴숲 존폐논란, 어떻게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로이킴숲 존폐논란, 어떻게

최종수정 : 2019-04-16 23:55:45

사진 로이킴 인스타그램
▲ 사진 = 로이킴 인스타그램

음란물 유포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는 로이킴숲 존폐논란이 화제다.

로이킴 팬들이 조성한 '로이킴숲'은 서울 강남구 개포동 분당선 구룡역 앞에 위치하고 있으며 나무 800여 그루가 있다.

해당 숲은 2013년에 조성됐으며 로이킴의 팬들이 그의 1집 앨범을 기념하고자 숲을 만들었다. 로이킴 역시 당시 현장을 찾아 인증사진을 게재하기도 했다.

하지만 로이킴이 몰카 불법 촬영 및 유포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는 정준영 단톡방 멤버였다는 사실이 확인되고, 그 역시 음란물 사진 유포 혐의로 조사 받고 있는 상황에서 해당 숲을 계속해서 유지하는 게 맞냐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