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세월호 참사 5주기..세월호 추모 공간 '기억과 빛' 둘러보는 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포토] 세월호 참사 5주기..세월호 추모 공간 '기억과 빛' 둘러보는 시민들

최종수정 : 2019-04-16 14:09:10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 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 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 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 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 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 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 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 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 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 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시민들이 둘러보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 을 찾은 시민들이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국민청원에 서명하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찾은 시민들이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국민청원에 서명하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 을 찾은 시민들이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국민청원에 서명하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 설치된 기억·안전 전시공간 '기억과 빛'을 찾은 시민들이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국민청원에 서명하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기억·다짐 릴레이 콘서트 가 열리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기억·다짐 릴레이 콘서트'가 열리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기억·다짐 릴레이 콘서트 가 열리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기억·다짐 릴레이 콘서트'가 열리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기억·다짐 릴레이 콘서트 가 열리고 있다. 손진영기자 son
▲ 세월호 참사 5주기인 16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기억·다짐 릴레이 콘서트'가 열리고 있다. / 손진영기자 son@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