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무청, 블록체인 기술로 인증서 종이 없는 병무행정 추진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병무청, 블록체인 기술로 인증서 종이 없는 병무행정 추진

최종수정 : 2019-04-09 14:24:40

병무청, 블록체인 기술로 인증서 종이 없는 병무행정 추진

병무청은 9일 블록체인을 이용해 인증서 없는 민원서비스의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블록체인(blockchain)는 데이터의 위변조 방지를 위해 여러 시스템에 동시에 분산 저장하는 기술로, 블록체인 기반의 디지털 ID를 활용하면 인증서 없는 민원출원 서비스 등 병무행정 업무의 혁신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번 사업은 병무청이8억 원의 예산을 지원받아 4월부터 12월 말까지 9개월 간 추진할 예정이다. 블록체인 기반 민원서비스가 추진되면 병무청 누리집 이용 시, 인증서가 없더라도 민원출원이 가능하다. 또 민원출원 후 그 사실을 증명해주는 부인방지 기능도 추가돼 민원처리의 신뢰성이 높아진다.

병무청은 보훈처와 협조해 일부 종이증명서로 발급되고 있는 병적발급 체계도 블록체인 기반으로 자동화할 계획이다. 이렇게 되면 보훈 관련 민원 신청을 할 때 병적증명 신청에 동의를 통해, 병무청 방문 없이 보훈처에서 발급신청 하는 원스톱 처리 체계로 만들어진다.

이번 사업의 성과를 바탕으로 병무청은 보안 인증 모델을 병역판정검사 등에 적용하여 블록체인 전자증명서 발급체계를 더욱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기찬수 병무청장은 "이번 블록체인 시범사업을 통해 국민들은 인증서 없는 본인 확인으로 편리하고 안전하게 민원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면서 "종이 없는 병적전자증명서 발급 체계 구축으로 국민 편의성을 높이고 업무 효율성을 개선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