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전력연구원, 국내 최초 전기차 충전서비스 플랫폼 개발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한전 전력연구원, 국내 최초 전기차 충전서비스 플랫폼 개발

최종수정 : 2019-03-21 13:28:11

한국전력은 자사 전력연구원이 국내 최초로 국제 충전기 통신 규격을 적용한 전기차 충전서비스 플랫폼을 개발했다고 21일 밝혔다.

해당 플랫폼을 활용하면 전국에 설치된 전기차 충전소를 대상으로 충전 부가서비스를 스마트폰 앱처럼 손쉽게 개발, 설치, 삭제할 수 있다.

플랫폼은 국외에서도 활용·개발이 가능하도록 국내 전기차 충전사업자별 고유 충전기 통신 방식을 벗어나 북미, 유럽 등 글로벌 표준 충전기 통신 규격을 적용해 개발됐다.

국내 전기차 급속 완속 충전기는 지난해 기준으로 1만3900기 이상이 구축됐다. 이에 따라 충전시설에 대한 효과적인 운영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한전측은 설명했다.

기존 충전시설 통합 운영시스템은 단순한 데이터 관리 시스템으로서 부하 예측 관리, 충전기 자산관리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어려웠다.

전력연구원에서 개발한 플랫폼을 이용하면 전기차 충전기 제조사는 충전기 펌웨어 업그레이드, 시스템 원격제어 등이 가능해지며 한전의 충전인프라 운영자는 전기차 데이터 분석, 충전기 자산관리, 통합관제 시스템 구축이 가능해진다.

한전은 향후 국내외 충전사업자들을 대상으로 플랫폼의 기술이전을 추진할 예정이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