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묵촌리·천관산 동백숲’ 이달의 관광지 선정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묵촌리·천관산 동백숲’ 이달의 관광지 선정

최종수정 : 2019-03-11 14:53:35

- 전라남도 주관 '이달의 추천 관광지 3월' 선정

‘묵촌리·천관산 동백숲’ 이달의 관광지 선정

- 3월 중순~4월 초 동백꽃 절정 이뤄

‘묵촌리·천관산 동백숲’ 이달의 관광지 선정

장흥군 묵촌리 동백림과 천관산 동백숲이 전라남도가 주관한'이달의 추천 관광지' 3월에 선정됐다.

장흥군 용산면 묵촌마을 어귀에 들어서면 약 2천㎡ 넓이의 동백림이 형성돼 있으며,마을 앞 들판에 자리한 동백림에는 140여 그루의 동백나무가 하천을 따라 늘어서 있다.

묵촌리 동백림은 마을에 액운이 끼치는 것을 막기 위해 만들어진 인공림으로 마을수호의 의미를 담고 있으며,역사적으로는 동학농민혁명 당시 지도자였던 이방언의 기개를 기리는 의미도 품고 있다.

국내 최대 면적을 자랑하는 천관산 동백숲은 20만 평방미터에 걸쳐 50년생에서 200년생 동백 2만여 그루가 군락을 형성하고 있고,동백나무 단일 수종으로 천연 숲을 이루고 있어 식물 생태학적 보고로서 뿐만 아니라, 산림유전자원으로서의 가치도 매우 큰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달 초 개화를 시작한 동백꽃은 3월 중순부터 4월 초까지 절정을 이룬다.

산림청과 장흥군은 지난 2000년 '산림유전자원보호림'으로 지정해 동백나무를 철저히 보호하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