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현, 일반인과 결혼 결심한 이유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이정현, 일반인과 결혼 결심한 이유

최종수정 : 2019-03-04 13:17:57

 사진 이정현 SNS
▲ (사진=이정현 SNS)

이정현이 오는 4월 7일 결혼 소식을 알렸다.

이정현의 소속사 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는 4일 "이정현이 오는 4월 7일 사랑하는 연인과 아름다운 백년가약을 맺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약 1년간 교제를 해온 예비신랑은 세 살 연하의 대학병원 정형외과 전문의로서 성실하고 자상한 품성을 지니고 있는 분"이라며 "결혼식은 예비남편이 일반인인 것을 고려해 서울 모처에서 가족들과 지인들만 모시고 비공개로 진행하게 되었음을 양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이정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부족한 저에게 한없는 용기와 아낌없이 사랑을 주는, 평생 함께 하고픈 소중한 사람을 만나게 되었습니다"라며 "사랑하는 예비남편은 전문직 일반인으로 저희는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며 제2의 인생의 막을 올려 행복하게 살아가려 합니다. 오는 4월 7일 여러분들의 축복속에서 결혼식을 올린다면 정말 행복할 것 같습니다. 배우로서 결혼 후에 더 깊은 연기로 여러분들께 보답 드릴 것"이라며 결혼을 발표했다.

한편 이정현은 영화 ‘두번할까요’(가제)와 영화 ‘죽지않는 인간들의 밤’, '부산행' 속편인 ‘반도(가제)’ 등으로 대중을 찾을 예정이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