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후의 품격' 최진혁 하차, 나왕식 생사 여부에 '궁금증 증폭'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황후의 품격' 최진혁 하차, 나왕식 생사 여부에 '궁금증 증폭'

최종수정 : 2019-02-21 03:43:11

 사진 SBS
▲ (사진=SBS)

'황후의 품격' 나왕식이 사망했다.

20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연출 주동민/극본 김순옥)에는 나왕식(최진혁)이 없는 상황에서도 오써니(장나라)의 반격에는 끝이 없었다.

이날 태후는 나왕식(최진혁)에 대해 손을 쓰는 철저함을 보였다. 태후의 지시로 표부장(윤용현)이 나왕식(최진혁)이 탄 차를 치어 교통사고를 일으킨 것이다. 나왕식은 사고로 정신을 잃은 채 핸들에 얼굴을 묻은 자세로 등장했다. 얼굴은 등장하지 않았다.

이후 태후(신은경)와 이혁(신성록)은 마지막까지 오써니를 가두는 등 그녀를 저지하려고 들었다. 도망을 시도하는 오써니와 민유라(이엘리야)는 황실경호원들에게 붙들릴 위기에 놓였고, 변선생(김명수)이 나타나 둘을 구했다.

당당하게 이혁의 즉위식에 나타난 오써니는 나왕식(최진혁)의 어머니, 즉 백도희(황영희)의 뺑소니 사고 현장 동영상을 공개했다.

한편 교통사고 장면 이후 다시 등장하지 않은 주인공 나왕식(최진혁)의 생사 여부에 대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