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업계최초 카카오페이와 금융제휴 연 3.5% CMA 판매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NH투자증권, 업계최초 카카오페이와 금융제휴 연 3.5% CMA 판매

최종수정 : 2019-02-19 10:42:39

NH투자증권, 업계최초 카카오페이와 금융제휴 연 3.5 CMA 판매

NH투자증권의 모바일증권 나무는 증권사 최초로 국내 대표 생활 금융 플랫폼인 카카오페이와 제휴를 통해 연 3.5%(세전) CMA 발행어음 상품을 판매한다고 19일 밝혔다.

업계 최초로 주식수수료 평생무료를 시작했던 NH투자증권의 모바일 브랜드 나무가 카카오페이와의 제휴를 통해 연 3.5%(세전) 특판 CMA 발행어음 상품을 선착순 10만명에게 제공한다. 상품가입 한도는 200만원이며, 6개월 만기가 적용되는 상품이다. 가입 대상은 모바일증권 나무 최초신규 고객이다.

또한 가입과 동시에 주식을 거래하는 고객에게는 평생무료 수수료 혜택까지 자동으로 더해지며, 선착순 1만 명에게 카카오 이모티콘을 제공하는 특별이벤트도 함께 진행 중이다.

가입 방법은 카카오톡 '카카오페이 금융제휴'세션에서 '통장'메뉴로 들어가면 손쉽게 가입이 가능하다. 이번 이벤트는 2019년 5월 31일까지 진행된다.

NH투자증권 WM 디지탈(Digital)본부장 안인성 상무는 "이번 제휴를 통해 기존에 주식수수료 평생무료 이미지를 넘어 간단한 입출금 상품에도 획기적인 혜택을 제공하게 되었다"며 "2030세대의 증권업에 대한 장벽을 낮추고, 투자·재테크 플랫폼 플레이어로 나아가기 위한 입지를 다져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