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 딸바보 면모 드러내
  • 플러스버튼이미지
  • 마이너스버튼이미지
  • 프린트버튼이미지
  • 카카오스토리버튼
  • 밴드버튼
  • 페이스북버튼
  • 트위터버튼
  • 네이버포스트버튼

박진영, 딸바보 면모 드러내

최종수정 : 2019-02-15 10:50:51

박진영 딸 사진 Mnet 슈퍼인턴
▲ 박진영 딸 (사진=Mnet '슈퍼인턴')

'슈퍼인턴' 박진영이 딸바보의 면모를 보여 눈길을 끈다.

14일 방송된 Mnet '슈퍼인턴'에서는 인턴들에게 박진영의 하루 스케줄을 설계하라는 미션이 주어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박진영의 관심사에 따라 스케줄을 설계하라는 새로운 미션에 인턴들이 다양한 아이디어를 냈다. 지난 미션에서 슈퍼인턴으로 선정된 강하윤 팀은 그의 예비 아빠 모습을 부각시키는 기획을 잡았다.

인턴 최초로 박진영의 집무실에 방문한 인턴들은 질문도 준비했다. "아이와 하고 싶은 것이 무엇인지"를 묻는 질문에 박진영은 "강요할 마음은 없는데 같이 하면 정말 행복하겠다 생각한 건 농구"라고 답했다.

박진영은 "여자아이인데 농구 선수하면 좋을 거 같다. 한국 최초로 WNBA에 진출하면 좋겠다. 3점슛을 가르쳐 줄 생각이다. 딸하고 농구하고 싶다"고 밝혀 이목을 끌었다.

또한 박진영은 "아이에게 들려주고 싶은 노래나 음악이 있는지"라는 질문에 인생 최애 베스트10 앨범들을 꼽으며 "비슷한 음악 취향을 공유하고 싶다. 걔도 좋아했으면 좋겠다 싶다"고 말했다.

화제의 뉴스

배너
토픽+
오늘의 메트로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핫포토
  • 페이스북
  • 트위터